> 전체

정형돈 최우수상 소감 "내가 창피했다"

  • MBC 연예대상 정형돈 최우수상 소감이 화제다. 사진 = MBC '연예대상' 캡쳐
'MBC 연예대상 정형돈 최우수상 소감'

정형돈이 MBC 연예대상에서 진솔한 최우수상 소감을 밝혀 화제다.

지난 29일 방송된 '2013 MBC 방송연예대상'에서 '무한도전'의 정형돈과 '일밤-진짜사나이'의 김수로가 남자 최우수상을 공동 수상했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정형돈은 "갑자기 아무 생각이 안 난다. 감사드리고 9년째 함께 하는 '무한도전' 멤버들에게 감사하다"며 입을 열었다.

이어 "솔직히 언제부터인가 연예대상 시상식 오는 게 귀찮은 일이고 빨리 좀 끝났으면 하는 생각도 있었는데 한 친구가 나에게 '데뷔 10년 만에 처음으로 시상식을 가 봤다. 어찌나 감동스럽고 좋은지 모르겠다'고 하더라. 그동안 시상식에 무미건조하게 왔던 내가 창피했고 스스로 못나보였다"고 전했다.

또한 정형돈은 "올해부터는 이 자리에 오는 것만으로도 영광스럽게 생각하자고 다짐했다. 언젠가는 이런 시상식에 오고 싶어도 못 올 날이 있을 거라 생각한다. 나중에 상을 받지 못하더라도 오래도록 시상식에 참석할 수 있는 개그맨이 되겠다"라며 "재미있게 웃기는 사람들에게 망가진다는 표현을 한다. 내년에는 망가짐을 넘어서 문드러지겠다"고 당찬 각오를 밝혀 눈길을 끌었다.

정형돈의 최수우상 소감을 접한 네티즌들은 "정형돈 최우수상 소감, 진심이 담긴 말이 더 감동이다" "정형돈 최우수상 소감, 내년에도 파이팅", "정형돈 최우수상 소감 감동적이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날 연예대상에서 '일밤-아빠 어디가' 팀이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06월 제2830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06월 제2830호
    • 2020년 05월 제2829호
    • 2020년 05월 제2828호
    • 2020년 05월 제2827호
    • 2020년 05월 제2826호
    • 2020년 04월 제2825호
    • 2020년 04월 제2824호
    • 2020년 04월 제2823호
    • 2020년 04월 제2822호
    • 2020년 03월 제2821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삼척 초곡항…파도 넘나드는 기암괴석 해변 삼척 초곡항…파도 넘나드는 기암괴석 해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