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독일 국민 오페라 '마탄의 사수' 공연

삶 속 정의와 사랑, 용서 의미 되짚어
세종문화회관 대극장 5월 21~24일
원어 공연…최고 성악가들 참여
  • 마탄의 사수 출연진
독일의 국민 오페라 '마탄의 사수'가 5월 21~24일 세종문화회관 대극장 무대에 선다. 특히 이번 공연은 예전처럼 대사를 줄이거나 한국어로 공연하지 않고 내용을 깊이 다루기 위해 거의 생략되지 않은 원어(독일어)로 공연할 예정이어서 오페라 마니아층은 물론 독일 오페라를 정석으로 감상하기 원했던 관객들을 만족시킬 것으로 보인다.

작품의 줄거리는 보헤미안의 한 마을에서 열리는 사격대회에서 명사수 막스가 실수 끝에 카스파르가 제시한 '마법의 탄환'유혹에 빠져 부정한 방법으로 우승하지만 사실이 밝혀져 추방당하게 되자 마을 사람들이 평소 성실했던 막스를 용서하고 연인 아가테와의 결혼도 허락해 달라고 영주에게 청원하고 영주가 이를 받아들여 모든 이들이 감사하면서 막을 내린다.

감상 포인트는 대 작곡가 베버의 완벽하고도 아름다운 음악, 그리고 오페라에 등장하는 주인공들의 캐릭터를 파악하며 주제를 짚어보는 것이다.

기도하는 아가테와 고뇌하는 막스, 악마적인 카스파르, 그리고 사람의 한 순간에 실수는 용서해 주자며 제안하는 에레미트(고승) 등. 이 주인공들은 한 번의 실수도 용납되지 않는 현실에서 본인이 원하고자 하는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노력하지만, 노력이 어려워지자 유혹을 선택하고 만다. 오페라에서 소재가 되고 있는 마법의 탄환은 우리 사회에 시사하는 바가 크다. 그리고 각 주인공들의 캐릭터는 우리의 모습과 많이 닮아 있기도 하다. 이 오페라는 이기심과 물질 만능주의가 팽배한 현재 사회 분위기 속에서 정의와 사랑, 용서의 의미가 무엇인지를 다시 생각하게 한다.

이번 작품에는 국내 최고 성악가들이 함께 한다. 독일 정부로부터 궁중 작위를 수여받은 '카머젱어 전승현'이 '에레미트(고승)' 역을 열연하고, '아가테' 역에는 세계적인 소프라노 미렐리 프레니의 수제자인 소프라노 손현경이 출연할 예정이다. '막스'역에는 2007년 이태리 Franco Corelli협회 올해의 테너 상을 수상한 테너 윤병길, '카스파' 역은 독일 할레 오페라하우스에서 주역 가수를 역임한 베이스 함석헌이 출연한다.

문의) 서울시오페라단 02-399-1783~6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10월 제2797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10월 제2797호
    • 2019년 09월 제2796호
    • 2019년 09월 제2795호
    • 2019년 09월 제2794호
    • 2019년 09월 제2793호
    • 2019년 08월 제2792호
    • 2019년 08월 제2791호
    • 2019년 08월 제2790호
    • 2019년 08월 제2789호
    • 2019년 07월 제2788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튀니지 중남부 튀니지 중남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