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라이프

<삐따기의 영화보기>

#. ‘마태오 수난곡 Matthuspassion’-바흐가 작곡한 수난곡

‘마태오 수난곡’은 수난곡의 일종. 사복음서의 하나인 『마태오 복음서』를 토대로 해서 예수 그리스도의 생애와 고난을 담고 있다. 요한 제바스티안 바흐와 하인리히 쉬츠가 각각 ‘마태오 수난곡’을 작곡했다.

종교영화 음악으로 각광 받고 있는 것은 바흐의 ‘마태오 수난곡 Matthuspassion’이다.

곡은 수난곡의 일종. 『신약 성서 마태오 복음서』를 기초로 해서 예수 그리스도의 고난을 다루고 있다. 바흐 작품 번호 244번. 바흐의 라이프치히 시대 때 작곡됐다. 1729년의 성 금요일인 4월 15일에 라이프치히의 성 토마스 성당에서 초연된다. 마태오 복음서 26장과 27장, 시인 피칸더의 종교시와 성가가 곡의 소재로 활용되고 있다. 마태 수난곡은 잊혀진 악보였지만 1829년 펠릭스 멘델스존에 의해 발굴돼 초연된다.

바흐는 1802년 J.N. 포르겔가 저술한 전기가 출판되고 1829년 베를린에서 멘델스존이 '마태오 수난곡'을 초연하면서 대음악가 반열에 오르게 된다. 수난곡은 복음서를 바탕으로 해서 그리스도 고통을 다룬 종교음악이다.

근대적인 형식으로 인정받은 것은 바로크 시대부터. 바흐는 모든 복음서를 바탕으로 한 수난곡을 남겼다. 현재 남아 있는 것은 ‘마태오 수난곡’ ‘요한 수난곡이다.

마르틴 루터가 독일어로 번역한 신약 성서의 마태오복음서 26장과 27장을 소재로 했으며 3시간이 넘는 대곡이다.

전곡은 78곡. 수난의 예언에서 예수가 체포되기까지가 1부. 예수의 매장까지 57절부터 27장 전부가 2부. 성서를 노래하는 복음사가의 레치타티보를 중심으로 진행되고 아리아와 합창이 교차해서 주요인물이나 군중의 상태를 묘사하고 있다. 성서 이외의 가사는 피칸더가 대본을 맡았다.

공산주의자 칼 리프크네히트는 ‘이보다 더 달콤하고 부드럽고 감동적인 것은 없다’고 칭송했다고 한다.

이경기(영화칼럼니스트) www.dailyost.com

* 바흐의 곡을 들을 수 있는 작품 리스트(영화 제목, 상영연도, 연주(노래) 제목 순)

<노트 프럼 뉴 월드 Notes from the New World>(2010)-‘The St. Matthew Passion Part 2. No 39. Aria’ ‘The St Matthew Passion Part 2. No 68. Chorus’

<아나키 Anarchy>(2010)-‘O Haupt Voll Blut’

<트리 The Tree>(2010)-‘Die Kriegsknechte aber, da sie Jesum’

<마태 수난곡 Matthuspassion>(2010)-‘Matthus-Passion’

<서로게이트 Surrogates>(2009)-‘Bach Air’

<페임 Fame>(2009)-‘Suite for Solo Cello #2 in D Minor, BVW 1008 III Courante’ ‘Prelude in C’

<아미 오브 크라임 The Army of Crime>(2009)-‘St. Matthew Passion’

<나이츠 인 로단스 Nights in Rodanthe>(2008)-‘Bach Goldberg Variation A 2 Clav’

사진 7장 10: 바흐의 ‘마태오 수난곡’은 수난곡의 일종. 사복음서의 하나인 『마태오 복음서』를 토대로 작곡된 종교 음악이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11월 제2802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11월 제2802호
    • 2019년 11월 제2801호
    • 2019년 10월 제2800호
    • 2019년 10월 제2799호
    • 2019년 10월 제2798호
    • 2019년 10월 제2797호
    • 2019년 09월 제2796호
    • 2019년 09월 제2795호
    • 2019년 09월 제2794호
    • 2019년 09월 제2793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영주, 산사의 추억 영주, 산사의 추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