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연예

주, 깜짝 결혼 소식…동갑내기 일반인과 5월 4일 비공개 웨딩마치

  •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주(본명 정아린·30)가 동갑내기 일반인과 백년가약을 맺는다.

26일 주의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 측은 "주가 오는 5월 4일 서울 모처에서 결혼식을 올린다"라고 전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주의 예비신랑은 동갑의 비연예인이며, 두 사람은 1년 전 아는 지인 소개로 만났다.

울림엔터테인먼트 측은 "예식은 신랑이 비연예인인 만큼 양가 부모님과 친지분들, 가까운 지인들을 모시고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주는 2008년 싱글 앨범 '어린 여자'로 가요계에 데뷔했으며, 이후 드라마 영화 뮤지컬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했다. 그는 그룹 비투비 멤버 정일훈의 친누나이기도 하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09월 제2794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09월 제2794호
    • 2019년 09월 제2793호
    • 2019년 08월 제2792호
    • 2019년 08월 제2791호
    • 2019년 08월 제2790호
    • 2019년 08월 제2789호
    • 2019년 07월 제2788호
    • 2019년 07월 제2787호
    • 2019년 07월 제2786호
    • 2019년 07월 제2785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