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라이프

서예지 옷사이즈 "너무 말라서…아이 옷으로 오해, 옷 수선했다"

  • 사진=서예지 인스타그램
[신영선 기자] 배우 서예지가 너무 말라 옷을 수선했다고 밝혔다.

서울 용산 CGV 아이파크몰점에서는 '양자물리학'(감독 이성태, 제작 엠씨엠씨) 언론배급 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서예지는 "몸이 너무 말라서 사이즈에 맞춰 수선을 했다"라며 영화 '양자물리학'의 촬영 에피소드를 밝혔다. 이어 "옷을 수선하는 분이 '이건 아이가 입는 거냐'라고 묻더라"라고 덧붙였다.

한편, '양자물리학'은 양자물리학적 신념을 인생의 모토로 삼은 유흥계의 화타 이찬우(박해수)가 유명 연예인의 마약 사건에 검찰, 정치계가 연결된 사실을 알고 업계 에이스들과 함께 대한민국의 썩은 권력에게 빅엿을 날리는 대리만족 범죄오락극. 서예지는 황금인맥 업계 퀸 성은영 역을 맡았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09월 제2794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09월 제2794호
    • 2019년 09월 제2793호
    • 2019년 08월 제2792호
    • 2019년 08월 제2791호
    • 2019년 08월 제2790호
    • 2019년 08월 제2789호
    • 2019년 07월 제2788호
    • 2019년 07월 제2787호
    • 2019년 07월 제2786호
    • 2019년 07월 제2785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