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라이프

‘故신격호와 사실혼’ 배우 서미경 조문, 그녀는 누구

지난 19일 故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이 올해 99세의 나이로 별세하면서 그의 셋째 부인으로 알려진 서미경(62)씨에 대한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고 신격호 명예회장과 사실혼 관계인 서 씨는 고 신격호 회장과 37살의 나이 차이가 난다. 서 씨는 이날 고 신격호 명예회장의 빈소를 찾았다. 사실혼 관계인 서 씨는 친오빠인 서진석 전 유기개발 대표 부부와 함께 밤 11서 10분 즈음 빈소를 찾아 30분 가량 머문 것으로 전해진다.

이날 모습을 나타낸 서 씨는 1970년대에 서승희라는 이름으로 연예계 활동을 하며 이름을 알렸다. 아역 배우 출신의 그는 1969년 영화 ‘피도 눈물도 없다’, ‘푸른 사과’에 나오며 대중의 인기를 누리기 시작했다.

서 씨의 전성기는 1972년 제1회 미스롯데 선발대회에서 대상을 받으면서 시작됐다. 이후 롯데제과 CF에 등장하면서 당시 최고의 청춘스타로 발돋움했다. 1973년 영화 ‘방년 18세’에서 주연 자리를 꿰찼고 ‘청춘 불시착’, ‘혼혈아 쥬리’, ‘여고교사’, ‘김두한 제3, 4편’ 등의 여러 영화에 출연해 절정의 인기를 누렸다.

  •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 명예회장과 사실혼 관계인 서미경 씨. 연합
선풍적인 인기를 모으던 서 씨는 1982년 갑작스레 일본으로 떠나며 연예계에서 자취를 감췄다. 서 씨가 잠적하자 연예계 에선 갖은 루머가 돌았다. 정확한 이유는 이듬해 밝혀졌다. 서 씨가 일본으로 건너간 후 37세 연상인 고 신격호 명예회장의 세 번째 아내가 됐다는 소식이었다. 서 씨는 2년 뒤 딸 신유미(34) 롯데호텔 고문을 낳았다. 5년 후 신 명예회장은 신유미 씨를 호적에 올렸다.

서 씨는 주로 일본에 머물려 공식 활동을 하지 않은 채 은둔생활을 했다. 현재 그는 유원실업과 유기개발 등의 회사를 소유하며 수천억 대의 재산을 보유한 것으로 알려졌다. 유원실업은 롯데시네마 서울·경기권 매장의 매점 운영권을 갖고 있는 회사다. 유기개발은 롯데백화점 주요 지점의 식당 운영권을 소유하고 있다.

신 명예회장의 유족은 부인 시게미쓰 하츠코(重光初子) 여사, 장녀인 신영자 롯데장학재단 이사장, 장남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 차남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사실혼 관계인 서미경 씨와 딸 신유미 씨 등이 있다.

신 명예회장의 장례는 롯데그룹 창업주인 고인을 기리기 위해 그룹장으로 진행된다. 서울 아산병원에서 4일장으로 치러지고, 오는 22일 오전 7시 롯데콘서트홀에서 영결식이 열린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08월 제2839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08월 제2839호
    • 2020년 07월 제2838호
    • 2020년 07월 제2837호
    • 2020년 07월 제2836호
    • 2020년 07월 제2835호
    • 2020년 06월 제2834호
    • 2020년 06월 제2833호
    • 2020년 06월 제2832호
    • 2020년 06월 제2831호
    • 2020년 06월 제2830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왕짜증 엄마, 가족도 힘들다  왕짜증 엄마, 가족도 힘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