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SK넥실리스, '머리카락 30분의1 두께' 동박 기술력 인증

‘가장 길고 넓으며 얇은 동박’ KRI 한국기록원 최고 기록 인증
[김언한 기자] SKC의 투자사 SKC넥실리스가 전기차 배터리 핵심소재인 동박 기술력을 인정받았다.

SK넥실리스는 머리카락 30분의1 두께의 동박을 3박4일 동안 끊김없이 생산하는 기술력으로 KRI(Korea Record Institute) 한국기록원 최고 기록 인증을 받았다고 20일 밝혔다.

SK넥실리스는 기술력에 걸맞게 생산능력을 늘려 글로벌 No.1 동박 제조사로 도약할 계획이다.

SK넥실리스는 이날 정읍공장에서 분야별 국내 최고 기록을 인증하는 KRI 한국기록원으로부터 ‘가장 길고 폭이 넓으며 얇은 동박 제조’로 국내 최고 기록 인증을 받았다. SK넥실리스는 지난해 6월11일부터 14일까지 두께 4.5㎛, 폭 1.33m의 동박을 56.5km 길이로 생산하는 데 성공했다.

KRI 한국기록원은 SK넥실리스에서 제출한 순도 분석 시험성적서, 제조 및 측정 모습이 담긴 사진과 영상 등의 자료를 검토하고, 새로운 한국기록원 공식 최고 기록으로 인증을 확정했다.

동박은 얇을수록 배터리 고용량화, 경량화에 유리하고, 넓고 길수록 고객사 생산성 향상으로 이어진다.

다만 얇은 동박을 광폭으로 길게 생산하는 데에는 고도의 기술력이 필요하다. 얇을수록 쉽게 찢기고 주름이 생기기 때문이다.

SK넥실리스는 지금까지 줄곧 세계 최고의 기술력을 선보여왔다. 2013년 6㎛ 두께의 동박을 세계 최초 양산했고, 2017년 5㎛ 동박을 세계 최초로 양산했다. 2019년에는 세계 최초로 4㎛ 동박을 30km 길이로 양산하는 데 성공했다.

SK넥실리스는 최고 수준 기술력에 걸맞은 생산능력을 갖추기 위해 증설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올해 초 정읍공장에 4공장을 완공하고 연 3만4000톤의 생산능력을 갖춘 데 이어, 5~6공장을 착공했다. 2022년 초 6공장까지 완공하면 생산능력은 연 5만2000톤 가량으로 늘어난다.

해외 진출도 준비하고 있다. 올해 안으로 진출 지역을 확정하고, 이후 해외 첫 생산시설 구축에 나선다. 지속적인 투자로 2025년까지 현재 생산능력의 3~4배 수준으로 확대하는 것이 목표다.

SK넥실리스 김영태 대표는 “SK넥실리스는 이번 인증에 이어 세계기록위원회, 기네스북 등 세계 최고 기록에도 도전할 계획”이라며 “세계 최고 기술력에 대한 자신감을 기반으로 꾸준히 생산능력을 확대해 글로벌 No.1 동박제조사의 위상을 확고히 해가겠다”고 말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11월 제2855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11월 제2855호
    • 2020년 11월 제2854호
    • 2020년 11월 제2853호
    • 2020년 11월 제2852호
    • 2020년 11월 제2851호
    • 2020년 10월 제2850호
    • 2020년 10월 제2849호
    • 2020년 10월 제2848호
    • 2020년 09월 제2847호
    • 2020년 09월 제2846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스트레스가 만든 대표 질병, ‘위장병'  스트레스가 만든 대표 질병, ‘위장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