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국제

넷마블, ‘2분기 매출 5401억’… 상반기만 1조원 훌쩍 넘겨

상반기 매출, 지난해 대비 크게 상승해 ‘1조 2273억 기록’

2분기 연결기준 매출 5,401억, 영업이익 1,051억원, 당기순이익 781억원 기록

상반기 매출액 지난해 연간매출의 82% 달성, 해외매출 분기기준 사상 최대인 2,791억원

8월 23일 ‘리니지2 레볼루션’ 일본 출시 예정


대형 신작 ‘테라M’, ‘세븐나이츠MMO(가칭)’, ‘블레이드앤소울 모바일(가칭)’ 기대감↑
  • (사진=넷마블 제공)
지난해 연간 매출 1조 5000억원을 기록한 넷마블이 올해 상반기에만 1조 2273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넷마블게임즈(이하 넷마블)는 지난 2분기(4~6월) 연결기준으로 매출 5401억원, 영업이익 1051억원, 당기순이익 781억원을 기록했다고 지난 11일 밝혔다.

이는 전년 같은 기간보다 각각 53.5%, 99.7%, 140.5% 증가한 수치로, 지난 1분기 보다는 각각 21.4%, 47.5%, 46.5% 감소한 수치다.

이로써 넷마블은 올 상반기에만 지난해 매출(1조 5000억원)의 82%에 해당하는 1조 2273억원의 매출을 올렸으며,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지난해 연간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보다 많은 3052억원과 2243억원을 기록했다.

지난 2분기 전체 매출 대비 해외매출 비중은 52%(2791억원)였다. 이는 넷마블이 지난 2월 말 100% 지분 인수한 북미 개발사 카밤(Kabam)의 실적이 온전히 반영됐고, 지난 6월 대만과 홍콩 등 아시아 11개국에 출시한 ‘리니지2 레볼루션(이하 레볼루션)’이 해외에서 최고매출 1~2위에 오르는 등 높은 성과를 거두면서 분기 기준 사상최대의 해외매출을 기록한 덕분이었다.
  • (사진=넷마블 제공)
넷마블 권영식 대표는 “2분기 실적은 레볼루션의 국내 매출이 출시 초기에 비해 둔화되면서 전 분기보다 좋지 못했지만, 레볼루션이 아시아 시장에서 기대 이상의 성과를 거뒀으며, 카밤과 잼시티의 주요 게임들이 선전하면서 해외 매출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며 “3분기에는 빅마켓인 일본 시장에서 기대감이 높은 레볼루션이 출시될 예정이어서 회사 전체 실적이 증대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넷마블은 오는 8월 23일 레볼루션을 일본 시장에 출시할 예정이다. 현재 레볼루션은 일본 시장에서 이례적으로 사전등록 100만명을 돌파하는 등 흥행돌풍 조짐을 보이고 있다. 레볼루션을 이을 대형 신작으로는 ‘테라M’, ‘세븐나이츠MMO(가칭)’, ‘블레이드앤소울 모바일(가칭)’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10월 제2798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10월 제2798호
    • 2019년 10월 제2797호
    • 2019년 09월 제2796호
    • 2019년 09월 제2795호
    • 2019년 09월 제2794호
    • 2019년 09월 제2793호
    • 2019년 08월 제2792호
    • 2019년 08월 제2791호
    • 2019년 08월 제2790호
    • 2019년 08월 제2789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양양 구룡령길 양양 구룡령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