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LG전자의 듀얼폰, 美영토 넓힌다

  • ‘LG V50씽큐’가 국내 인기에 힘입어 미국시장 공략을 본격화한다.
LG전자의 첫 5G 스마트폰 ‘LG V50씽큐’가 국내 인기에 힘입어 미국시장 공략을 본격화한다.

업계에 따르면 LG전자는 지난 20일(현지시간) 미국 1위 이통사 버라이즌을 통해 LG V50 씽큐 판매를 시작했다.

LG전자는 지난달 말 미국 스프린트사를 통해 LG V50씽큐를 출시한 바 있다. 이번에 버라이즌을 통해 판매하게 된 것은 시장 공략을 보다 적극적으로 하기 위해서다. 버라이즌 가격은 스프린트 판매 가격 1152달러(135만7000원)보다 다소 저렴한 1000달러(한화 약 117만8000원) 수준이다. 국내 출고가는 119만9000원이고, 듀얼 스크린은 무료로 제공된다.

LG전자의 국내와 북미 스마트폰 출하량은 작년 전체 규모의 60% 수준으로 알려졌다. 특히 북미 출하량은 국내의 약 5배 규모다. 스마트폰 최대 시장인 미국에서도 판매량 호조 분위기가 이어지면, 회사측 실적 쇄신에도 상당한 영향을 미칠 것으로 관측된다.

주현웅 기자 chesco12@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11월 제2803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11월 제2803호
    • 2019년 11월 제2802호
    • 2019년 11월 제2801호
    • 2019년 10월 제2800호
    • 2019년 10월 제2799호
    • 2019년 10월 제2798호
    • 2019년 10월 제2797호
    • 2019년 09월 제2796호
    • 2019년 09월 제2795호
    • 2019년 09월 제2794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암스테르담 ‘자전거’여행 암스테르담 ‘자전거’여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