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LG전자의 ‘실속폰’ 가성비 내세워 글로벌 진출

  • LG전자가 가성비를 내세운 실속폰 2종을 출시한다.
LG전자가 대화면, 후면 멀티카메라, 대용량 배터리 등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실속형 스마트폰 2종을 선보인다. 각각 LG K50S, LG K40S다.

신제품은 LG전자가 올해 초 MWC19에서 선보인 ‘LG K시리즈’를 업그레이드한 상품이다. 출고가 200달러 이하 실속형임에도, 고객들이 선호하는 최신 트렌드를 두루 반영해 경쟁력을 높였다는 게 LG전자의 설명이다.

K50S의 경우 화면 크기는 6.5인치로서 풀버전 디스플레이를 적용했다. 카메라는 1300만, 500만, 200만 화소의 3개를 탑재했다. K40S의 화면 크기는 6.1인치다. 카메라는 1300만, 500만 화소 2개를 탑재했다.

배터리 용량을 크게 늘렸다. 두 제품 모두 전작 대비 배터리 용량을 500mAh씩 늘렸다. K50S는 4000mAh, K40S는 3500mAh다. LG전자 관계자는 “충전 없이 스마트폰을 더 오래 사용하고 싶어하는 고객 니즈를 반영했다”며 “일반적인 사용 환경을 감안하면 한 번 충전으로 하루 이상 사용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신제품들은 미국 국방부 군사표준규격인 이른바 ‘밀스펙’의 6개 항목을 충족했다. 6개 항목은 고온, 저온, 열충격, 습도, 진동, 충격 등이다. 또한 고급 이어폰 없이도 최대 7.1채널 입체음향을 즐길 수 있는 ‘DTS:X’를 탑재했다. 영화를 볼 때 대사가 더 또렷하게 들릴 뿐만 아니라 게임 시 몰입감을 높일 수 있다.

LG전자는 오는 9월 초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 2019’에서 이 제품들을 첫 공개할 계획이다. 이어 오는 10월부터 유럽, 중남미, 아시아 등 글로벌 시장에 순차적으로 출시할 예정이다.

이연모 LG전자 MC사업본부 단말사업부장은 “대화면, 후면 멀티카메라, 대용량 배터리 등 최신 트렌드를 담아 경쟁력을 갖춘 실속형 제품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혀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주현웅 기자 chesco12@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09월 제2794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09월 제2794호
    • 2019년 09월 제2793호
    • 2019년 08월 제2792호
    • 2019년 08월 제2791호
    • 2019년 08월 제2790호
    • 2019년 08월 제2789호
    • 2019년 07월 제2788호
    • 2019년 07월 제2787호
    • 2019년 07월 제2786호
    • 2019년 07월 제2785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