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국제

美 '화웨이 제재' 반사이익…삼성전자, 8월 스마트폰 시장 1위

  • 사진=카운터포인트 제공
[김언한 기자] 삼성전자의 스마트폰 점유율이 화웨이를 따돌리고 있다. 미국의 수출 제재에 직면한 화웨이는 점유율이 떨어졌다.

29일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에 따르면 지난 8월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에서 삼성전자의 점유율은 22%로 1위를 차지했다. 지난 4월 삼성전자 점유율은 20%로, 4개월만에 2%포인트(p) 상승했다.

인도 스마트폰 시장 회복세에 힘입어 삼성전자가 1위를 재탈환한 것으로 분석된다. 특히 화웨이는 이 기간 삼성전자와의 점유율 차이가 6%p까지 벌어졌다.

4월 화웨이의 스마트폰 점유율은 21%에서 8월 16%로 5%p 급감했다. 지난 4월 화웨이는 전세계 점유율 1위를 차지했다.

특히 8월에는 중국의 샤오미가 유럽 등 기존의 화웨이 강세 지역에서 두각을 나타내며 큰 폭의 점유율 상승을 보였다

카운터포인트는 이 기간 삼성전자와 화웨이의 점유율에 대해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락다운 영향으로 중국 스마트폰 시장이 급감했던 지난 2월을 제외하면 최근 1년 중 가장 높은 격차라고 분석했다. 미국의 무역제재로 인해 화웨이의 점유율은 더 하락할 수 있다.

아울러 카운터포인트는 이 기간 애플이 비수기임에도 불구하고 재고조정을 위해 프로모션을 적극 펼쳤다고 분석했다. 이를 통해 점유율 감소를 방어했다.

강민수 카운터포인트리서치 애널리스트는 “화웨이에 대한 미국의 제재는 브랜드별 스마트폰 시장 점유율을 크게 변동시킬 수 있는 강력한 요인이 되고 있다“며 ”특히 유럽시장에서 화웨이와 다양한 가격대로 경쟁하던 삼성은 점유율을 높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10월 제2850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10월 제2850호
    • 2020년 10월 제2849호
    • 2020년 10월 제2848호
    • 2020년 09월 제2847호
    • 2020년 09월 제2846호
    • 2020년 09월 제2845호
    • 2020년 09월 제2844호
    • 2020년 08월 제2843호
    • 2020년 08월 제2842호
    • 2020년 08월 제2841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공황장애 환자, 40대가 가장 많은 이유  공황장애 환자, 40대가 가장 많은 이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