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무중력 식사 체험해볼까' LG유플러스 'XR 얼라이언스' 첫 프로젝트

3D 360 VR 최초 실제 우주서 촬영한 콘텐츠, 22일 전 세계 동시 공개 … 국내선 U+VR 앱에서 볼 수 있어
[주간한국 주현웅 기자] 크림을 바른 크래커 스낵이 우주 비행사 쪽으로 천천히 이동하자 비행사는 입을 벌려 이를 받아먹는다. 우주 공간에서만 가능한 익살스러운 '무중력 식사' 장면이다. 오는 22일부터는 이 장면이 VR을 통해 눈앞에서 생생하게 펼쳐진다.

LG유플러스는 5G 콘텐츠 연합체 'Global XR Content Telco Alliance('XR 얼라이언스')'의 첫 번째 프로젝트 'Space Explorers: The ISS Experience' 에피소드1을 22일 전 세계 동시 공개한다고 밝혔다. 국내에서는 'U+VR' 앱(App.)을 통해 볼 수 있다.

'XR 얼라이언스'는 지난 9월 출범한 세계 첫 5G 콘텐츠 연합체다. LG유플러스가 초대 의장사 역할을 맡았으며, 미국 반도체 업체 '퀄컴', 캐나다·일본·중국의 이동통신사 '벨 캐나다', 'KDDI', '차이나텔레콤', 캐나다·프랑스의 실감 콘텐츠 제작사 '펠릭스 앤 폴 스튜디오(FPS)', '아틀라스 파이브(Atlas V)'가 회원사로 있다.

Space Explorers: The ISS Experience는 3D 360 VR 최초로 실제 우주에서 촬영한 가상현실(VR) 콘텐츠다. 이번에 공개된 첫 번째 에피소드에서는 우주 비행사들이 국제 우주정거장(ISS)에 도착해 겪는 적응기와 우주 정거장 생활에서 그들이 느끼는 기쁨, 경이로움 등을 담아냈다.

이를 통해 고객들은 우주 비행선 내부는 물론 외부 우주 공간에서의 비행사 활동과 아름다운 지구의 모습까지 볼 수 있다. 또 우주 비행사와 나란히 우주 공간을 비행하는 경험도 할 수 있게 된다.

이번 콘텐츠 제작을 위해 우주 비행사들은 FPS에서 사전에 우주 촬영용 특수 카메라의 조작법, VR 촬영 방식 등을 훈련했다. 이후 2019년 1월부터 3D 360 VR 카메라로 국제 우주정거장의 모습을 기록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다양한 내용의 고화질 영상을 200시간 이상 촬영했다. 최근에는 SpaceX Falcon9 상업 승무원의 도착 현장을 포착하기도 했다.

XR 얼라이언스의 멤버인 FPS는 이번 프로젝트의 완성도를 더욱 높이기 위해 영향력 있는 외부 기관들과 협업을 진행했다. 미국의 타임 스튜디오(TIME Studios), ISS 미국 국립 연구소, 미국항공우주국(NASA), 캐나다 우주국(The Canadian Space Agency) 등이 대표적이다.

FPS측은 “우리 스튜디오가 지금까지 진행한 것 중 가장 야심 찬 프로젝트다. 가장 오랫동안 준비했고, 몰두했으며, 우주에서 촬영된 가장 실감나는 이야기”라며 “우리는 다가오는 4부작 에피소드를 얼라이언스 멤버들을 통해 전 세계 시청자에게 배포하게 되어 기쁘다. 이 프로젝트에 대한 우리의 비전은 수십억 명의 사람들을 우주로 데려가는 것이었고, 얼라이언스 멤버들과의 파트너십은 우리 비전으로의 커다란 도약이다”라고 말했다.

최윤호 LG유플러스 AR/VR서비스담당 상무는 "올해 9월 XR 얼라이언스 출범을 공표한 이후 2달도 채 되지 않아 첫 번째 프로젝트를 공개했다. 5G 실감 미디어를 향한 XR 얼라이언스의 의지로 투자·제작·공개가 속도감 있는 진행됐다"며 "특히 이번 콘텐츠에는 국내 AR·VR 편당 제작비 4배 이상에 달하는 비용이 들어갔다. 앞으로도 양질의 실감 미디어를 통해 고객들의 볼거리를 늘리고, 시장 저변을 확대해 나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번에 선보인 VR은 약 25분짜리 4개의 콘텐츠로 구성된 Space Explorers: The ISS Experience 중 첫 번째 에피소드이다. 나머지 3개의 에피소드는 향후 순차적으로 공개될 예정이다.

chesco12@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11월 제2854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11월 제2854호
    • 2020년 11월 제2853호
    • 2020년 11월 제2852호
    • 2020년 11월 제2851호
    • 2020년 10월 제2850호
    • 2020년 10월 제2849호
    • 2020년 10월 제2848호
    • 2020년 09월 제2847호
    • 2020년 09월 제2846호
    • 2020년 09월 제2845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수험생, 장이 편해야 공부 잘 된다  수험생, 장이 편해야 공부 잘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