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라이프

[이진민의 미플러스] 고통은 넉넉한 시간으로 나누면 완화돼

치아 치료 통증 충분한 시간으로 나누면 두려움, 아픔 덜해
세상에는 어쩔 수 없는 일들이 있다. 어느 날 갑자기 식당에서 밥을 먹다가 돌을 씹고 치아가 깨진 일이라든지 내 의지와 상관 없이 치아가 삐뚤어지거나 흔들리는 일이 생기는 것 등 치아랑 관련되지 않은 많은 일들에서도 그러한 예들은 무수히 많다. 그럴 때 사람들의 반응은 저마다 다르다. 공포, 분노, 의존, 자기위안 등 첫 반응에 따라 그 문제를 해결하는 데 걸리는 시간이 달라지고, 때로 그냥 외면하거나 회피함으로써 더 큰 문제를 발생시키기도 한다.

며칠 전 교정 치료를 위해 온 5학년 남자 아이는 치과를 무서워하거나 치료를 잘 못 받는 편은 아니지만, 이를 뽑는 것에 대해서는 심한 공포심을 보였다. 얼굴은 작고 치아는 큰 편인 데다가 치아가 배열될 치아뼈의 성장이 원활하지 않아 확장유도장치를 통해 치아가 배열될 공간을 만들어주면서 어금니의 조화로운 맞물림을 만들어가고 있던 중이었다. 일단계의 확장치료가 거의 끝난 후 우리의 계획은 위오른쪽 작은 어금니를 하나 의도적으로 뽑고 고른 치아 배열을 위해 치아교정에 들어가는 것이었다. 치아를 뽑기 위해 나를 만나러 온 그 날, 아이는 심한 거부의사를 보였고, 손으로 제 입을 막고 치료에 협조하지 않는 모습을 보였다. 의사소통이 되는 나이의 어린이나 청소년의 경우는 두려움에 빠져 치료를 거부할 때, 일차적으로 스토리 텔링을 통해 상황을 두렵지 않게 상상하도록 만드는 것이 좋다. 어떤 방법을 통해 마취를 하고 아프지 않을 수 있도록 할 것인지 설명할 뿐 아니라 지금 이 치료가 반드시 필요한 이유를 설명해 이해하도록 한다.

특히 마취 단계에서 고통과 통증을 경험하면 다음 단계에 대한 협조와 경청이 어렵기 때문에 아프지 않은 마취가 중요하고, 이를 위해 연고마취제를 먼저 충분히 발라 잇몸을 얼얼하게 만든 후 느린 속도로 조심스럽고 유연한 마취제 주입을 한다면, 최대한 통증을 느끼지 않을 수 있다. 물론 이 단계에서 무통마취주사기를 쓰는 것도 좋은 방법이고, 끊임없이 아이에게 가벼운 농담과 이야기를 하였다. 게임에서부터 학원공부와 관련된 잡다한 이야기들이 이럴 땐 고맙다.

마취 후 치아를 뽑기 위한 도구의 등장부터 다시 두려움에 빠지면서 입을 벌려주지 않았다. 도구는 치아를 미끌어지지 않게 잡는 역할을 해야 한다. 치아의 크기에 잘 맞는 지를 확인하면서 앞뒤로 살짝 흔들어보겠노라고 말했다. 앞으로 한번, 뒤로 한번 흔들 때마다 치아는 조금씩 더 제자리에서 많이 움직여진다. 그네가 앞뒤로 움직이듯이 그렇게 조금씩 시작된 움직임은 아이에게 아픈 느낌을 주지 않았다. 그렇게, 천천히 느끼지 못할 정도의 작은 힘으로 앞으로 한번, 뒤로 한번… 반복된 구호를 아이와 리듬을 맞춰 소리내며 시작된 치아의 진자운동으로 미세하게만 느껴졌던 치아의 흔들림은 마침내 치아의 이탈로 목적했던 바를 이루었고, 아이는 대견하고 신기하게 빠진 치아를 바라보았다.

통증이란 갑자기 찾아올 때 더 놀랍고, 감당키 어렵게 느껴지며 오래 기억되는 법이다. 그래서 같은 양의 통증이라도 반드시 감당해야만 한다면, 긴 시간 동안 천천히 나누어 줌으로써 아이가 느끼지 못하고, 조금씩 적응할 시간을 주려고 의도한다. 그리고, 그와 함께 작은 이야기들을 끊임없이 나누면서 두려움을 상상하지 않도록 하는 것, 이것은 치료에서뿐만 아니라 일상의 다른 것들에서도 마찬가지인 것 같다. 두려움을 두려워하지 않도록 하는 데는 계획된 넉넉한 시간만큼 좋은 것도 없다.

나 자신이 혹은 나의 친구가 어쩔 수 없이 일어난 일들 앞에서 두려움과 공포를 느낄 때가 있다면, 크게 심호흡을 한번 하고, 만나야 할 그 두려움과 충분한 시간을 통해 천천히 이야기하면서 만나보자라고 말해볼 일이다. 어쩌면 내가 계획한 충분한 시간동안 나누어진 아픔은 내가 예상했던 것보다 덜 아프고 견딜만한 일이 될 것이다. 또한 그 나누어진 아픔을 만나는 동안 나는 다른 이야기를 하면서 새로운 꿈을 꿀 수 있지 않을까? 제 입을 막으면서 치료를 거부했던 아이가 뽑힌 치아를 신기하게 쳐다보며 웃음지을 수 있었던 것처럼

이진민 미플러스치과 앤갤러리 대표원장

치의학 박사

연세대학교 치과대학 외래교수

한국 아나운서연합회 치과자문의

인코그니토 치아교정 인증의

한국 인코그니토 치아교정 센터

2013,2014 메디컬아시아 치아교정 대상

저서 <미인은 치과에서 만들어진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09월 제2794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09월 제2794호
    • 2019년 09월 제2793호
    • 2019년 08월 제2792호
    • 2019년 08월 제2791호
    • 2019년 08월 제2790호
    • 2019년 08월 제2789호
    • 2019년 07월 제2788호
    • 2019년 07월 제2787호
    • 2019년 07월 제2786호
    • 2019년 07월 제2785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