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라이프

내가 먹었던 여성용 유산균, 효과 없었던 이유는?

최근 여자들 사이에서 여성용 유산균이 큰 인기다. 여성용 유산균은 질 내 유익균 증식을 돕고 유해균 생성을 억제해 질염 등의 여성 질환 예방에 도움을 줄 수 있는 프로바이오틱스 제품을 말한다.

그런데 여성용 유산균을 챙겨 먹은 후 이전과 별다른 차이를 모르겠다는 이들도 있다. 이에 대해전문가들은 식약처로부터 기능성을 인정받은 제품이 아닌 일반 유산균을 섭취했을 가능성이 크다고 전했다.

여자 유산균이 효과를 발휘하기 위해선 소화기관을 통과한 후 장과 항문을 거쳐 회음부에 안정적으로 정착해야 한다. 그런데 생균이 회음부까지 도달하는 것 자체가 쉽지 않은 일이라, 일반 유산균 제품으론 제대로 된 효과를 얻기 어렵다는 것이다.

특히 질 내부까지 유익균이 살아서 도달하려면 반드시 수많은 테스트와 임상시험을 거쳐 기능성을 확인 받은 ‘기능성 질 유산균’ 제품을 먹어야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기능성 질 유산균’은 포장지 등에 ‘질 내 유익균 증식 및 유해균 억제에 도움을 줄 수 있음’이라는 식약처 인증 문구가 적혀 있어 일반 유산균과 구별하기도 쉽다.

아울러 여자 유산균 제품은 ‘락토페린’이 들어있다면 더욱 도움이 된다. 초유로부터 얻은 락토페린은 살균 능력이 뛰어나 세균성 질염을 예방하는 데 효과적인 것으로 전해진다. 실제로 루마니아 연구팀에 따르면 락토페린을 첨가한 유산균 섭취 결과, 가려움증이나 비정상적인 질 분비물 등의 증상이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외에도 좋은 유산균 제품을 고르려면 제조 과정에서 화학부형제 등의 첨가물을 사용한 제품은 피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화학부형제는 유산균 원료 가루가 기계에 달라붙는 것을 방지하는 등의 용도로 사용하는 합성 첨가물을 말한다. 대표적으로 이산화규소, 이산화티타늄 등의 성분이 있다.

이러한 화학부형제 성분들은 아무리 미량이라도 인체 장기간 축적되면 안 좋은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착색료의 일종인 이산화티타늄의 경우 국제학술지 <암연구(cancer research)>에 따르면, 호흡기암, 유전 독성 등을 유발할 수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최근 많은 여성들이 여성용 유산균을 구입하고 있다. 하지만 기능성을 인정받은 제품을 먹어야 효과가 제대로 나타나는 만큼 구입 전 ‘기능성 질 유산균’이 맞는지 꼼꼼히 따져보길 추천한다. 아울러 건강을 위해선 화학부형제 등의 첨가물이 들어 있지는 않은지도 확인하는 것이 좋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10월 제2850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10월 제2850호
    • 2020년 10월 제2849호
    • 2020년 10월 제2848호
    • 2020년 09월 제2847호
    • 2020년 09월 제2846호
    • 2020년 09월 제2845호
    • 2020년 09월 제2844호
    • 2020년 08월 제2843호
    • 2020년 08월 제2842호
    • 2020년 08월 제2841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공황장애 환자, 40대가 가장 많은 이유  공황장애 환자, 40대가 가장 많은 이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