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라이프

신세계百, 명절 선물로 꽃·과일 구독 내놨다

신세계백화점이 명절 선물세트로 꽃과 과일 구독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7일 밝혔다.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매장에 직접 방문하지 않고 필요한 상품을 집 앞에서 받아보는 ‘구독 경제’가 트렌드로 떠올랐기 때문이다.

과일 정기 배송 서비스는 월 18만원을 내면 매주 목요일 신세계백화점 과일 바이어가 엄선한 제철 과일 3~5종(한 달 총 20만원 상당)을 문 앞에 가져다 준다. 신세계 강남점 과일 선물코너에서 본 판매 기간(9월 14일~29일)동안 선착순 30명에 한해 구매 가능하다.

지난 5월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에서 처음 선보인 과일 구독 서비스는 과일뿐만 아니라 △과일을 고르는 요령 △과일별 보관 방법 △맛있게 먹는 팁 △바이어가 직접 작성한 과일 설명서로 구성됐다. 지난 8월에는 서비스 시작 석 달 만에 구독자 수가 150% 늘어나기도 했다.

꽃 정기 배송 서비스도 추석 본 판매 기간에 한정해 선보인다. 배송지는 수도권에 한하며 오는 10월부터 12월까지 공기정화 관엽식물, 생화, 난식물 중 하나를 매달 받아볼 수 있는 명절 선물이다. 신세계백화점 본점과 강남점 지하 1층 제인패커 매장에서 선착순 100명에 한해 이용권을 판매하며 3개월 이용 금액은 50만원이다.

선물을 받은 고객은 이용권의 일련번호와 수령 받을 주소, 원하는 식물을 제인패커 매장을 방문해 신청 후 이용 가능하다.

신세계백화점은 받는 사람을 고려한 맞춤형 상품도 새롭게 마련했다.1만원짜리 박스를 구매한 후 원하는 제품을 골라 담는 방식이다. 와인, 오일, 파스타 등 상온 식품을 신세계 기프트 박스에 넣으면 선물세트로 만들어주는 ‘커스터마이징(Customizing, 기호에 맞춰 상품을 구성하는 일종의 맞춤 서비스)’ 선물세트다. 신세계백화점은 ‘선물 받는 사람만을 위한’ 특별한 선물 세트를 만들 수 있어 많은 고객들이 관심을 가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세계백화점 본점과 강남점 과일 선물 코너에서 이용 가능하다.

코로나로 지친 마음을 힐링할 수 있는 명절 선물도 마련했다. 유럽 프리미엄 스파 브랜드 오모로비짜의 스파 이용권을 신세계백화점 각 점포별 상품권숍에서 추석 선물로 판매한다.

서울 웨스틴 조선호텔과 강릉 씨마크호텔에서 1인 단독으로 이용 가능한 오모로비짜 스파 이용권은 10% 할인된 15만 8000원(60분 기준)으로 만나볼 수 있다. 또 구매일로부터 6개월까지 이용이 가능해 코로나로 지친 고객들이 큰 관심을 보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영섭 신세계백화점 상품본부장은 “코로나19가 확산되면서 구독경제 이용권, 스파 등 힐링 상품 등 추석 선물세트의 지형이 달라졌다”며 “변화하는 라이프 스타일 트렌드와 고객들의 관심에 맞춰 차별화 된 명절 선물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11월 제2854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11월 제2854호
    • 2020년 11월 제2853호
    • 2020년 11월 제2852호
    • 2020년 11월 제2851호
    • 2020년 10월 제2850호
    • 2020년 10월 제2849호
    • 2020년 10월 제2848호
    • 2020년 09월 제2847호
    • 2020년 09월 제2846호
    • 2020년 09월 제2845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수험생, 장이 편해야 공부 잘 된다  수험생, 장이 편해야 공부 잘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