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라이프

유한킴벌리, 물없이 쓰는 샴푸 등 간병케어 제품 출시

유한킴벌리(대표이사 사장 최규복)가 디펜드 간병케어 제품을 신규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출시제품은 총 5종이다. ‘물없이 쓰는 샴푸’, ‘물없이 쓰는 바디워시’, 양치대용, 목욕대용, 일반용으로 세분화된 물티슈 등이다. 고령층의 간병케어를 위해 탄생한 제품이지만 여행이나 캠핑, 바쁜 출근길, 수술, 출산 후 등 다양한 상황에서 누구나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는 유니버설 제품이기도 하다. 제품 디자인도 남녀노소 즐길 수 있도록 친근한 이미지로 형상화했다.

디펜드 간병케어 라인업은 건조하고 면역 및 보호 기능이 약한 시니어의 피부에 사용할 수 있는 제품들인 만큼, 연꽃추출물, 녹차성분, 비타민 E 성분 등 유용한 보습 성분을 활용했고, 피부자극 테스트도 완료했다. 물없이 써도 잔여감과 끈적임이 없어 상쾌하게 사용할 수 있으며, 사용 편의를 위해 샤워 대신 물티슈의 경우 원단 크기도 커졌다.

유한킴벌리는 요실금 전용제품(언더웨어, 패드, 라이너)의 대중화를 통해 액티브 시니어의 확장과 사회 활력을 높이는데 기여해 왔던 만큼, 고령층의 간병 환경 개선에 대해서도 깊은 관심을 가져왔다. 디펜드 간병케어 제품은 환자의 삶의 질과 간병인의 처우와 관련이 깊다. 거동이 불편한 상황인 만큼, 가장 기본적인 씻고 닦는 일도 수월치 않다 보니 간병 부담도 컸고, 제대로 씻고, 닦지 못할 경우 추가 질병이나 감염 우려가 커질 수 있어 환자의 건강 회복을 위해서도 위생적인 간병이 매우 중요한 상황이다.

간병케어 시장은 이제 초기 단계이고 잠재시장규모도 섣불리 예측할 수는 없지만, 시대의 필요로 탄생한 제품인 만큼 시장에 빠르게 안착할 것으로 유한킴벌리는 기대하고 있다. 실제로 2025년경 초고령사회 진입을 앞둔 우리나라는 고령인구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고, 이는 필연적으로 다양한 필요를 낳고 있다. 요실금 대표 제품인 디펜드 언더웨어의 경우에도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으며, 사용 연령도 점차 낮아지며 외연이 확대되고 있다.

유한킴벌리 디펜드 담당자는 “이번 신규 제품 출시가 보다 질 높은 간병과 돌봄을 바라는 사회적 기대에 기여했으면 하는 바램을 갖고 있다”며 “시니어의 삶의 질을 높이고 동시에 시니어 비즈니스 확장의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제품 혁신과 라인업 확대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디펜드 간병케어 제품은 비롯한 온라인과 시중 매장을 비롯해 병원 입점 매장 등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10월 제2850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10월 제2850호
    • 2020년 10월 제2849호
    • 2020년 10월 제2848호
    • 2020년 09월 제2847호
    • 2020년 09월 제2846호
    • 2020년 09월 제2845호
    • 2020년 09월 제2844호
    • 2020년 08월 제2843호
    • 2020년 08월 제2842호
    • 2020년 08월 제2841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공황장애 환자, 40대가 가장 많은 이유  공황장애 환자, 40대가 가장 많은 이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