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라이프

KT&G복지재단, 사회복지기관에 경차 200대 지원

코로나19 극복 지원규모 2배 확대…17년 간 누적 1800대
  • KT&G복지재단이 ‘2020 사회복지기관 차량지원사업 차량전달식’을 갖고 전국 사회복지기관에 경차 200대를 지원했다. 사진은 지난 22일 제주시 한림읍 소재 ‘제주특별자치도일시청소년쉼터’에서 강지형 KT&G복지재단 사무국장(오른쪽), 양연심 제주특별자치도일시청소년쉼터 소장(왼쪽)이 참석해 전달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 KT&G)
[주간한국 송철호 기자] KT&G복지재단은 22일 제주시 한림읍 청소년쉼터에서 ‘2020 사회복지기관 차량지원사업 차량전달식’을 갖고 전국 사회복지기관에 경차 200대를 지원했다고 23일 밝혔다.

KT&G복지재단은 복지 수혜지역 특성상 좁은 골목길을 운행할 수 있는 경차가 가장 필요하다는 일선 복지현장 의견을 반영해 2004년부터 지난해까지 매년 100대씩 전국 사회복지기관에 차량을 전달해왔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이 가중된 상황을 고려해 지원규모를 2배로 늘린 200대를 전달해 전국의 더 많은 사회복지기관들이 혜택을 누릴 수 있게 됐다. 올해까지 17년 간 지원한 차량은 모두 1800대에 이르며 2012년 서해 최북단 백령도에 이어 올해는 제주도와 동해 울릉도까지 지원 손길을 뻗쳤다.

지난 6월에 진행된 차량 지원 공모에는 종합사회복지관과 장애인복지관, 노인종합복지관, 지역아동센터 등 전국적으로 1100개가 넘는 사회복지기관이 응모했다. 이에 KT&G복지재단은 공정한 심사를 거쳐 지원이 우선적으로 필요하다고 판단된 200개 기관을 최종 선정했다.

KT&G복지재단 관계자는 “올해는 코로나19 위기로 극심한 어려움을 겪는 복지기관과 소외된 이웃들을 위해 차량 지원을 예년보다 두 배로 확대했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곳곳에 온정을 베풀고 따뜻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적극적인 지원 활동을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KT&G복지재단은 지역사회와 소통하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적극 수행하기 위해 KT&G가 2003년 설립한 재단으로 전국 8개 복지센터를 통해 지역 밀착형 복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 저소득 소외계층과 사회복지 시설 등 어려운 이웃과 지역사회에 나눔을 실천하며 사회문제 해결에도 적극 동참하고 있다.

song@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11월 제2854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11월 제2854호
    • 2020년 11월 제2853호
    • 2020년 11월 제2852호
    • 2020년 11월 제2851호
    • 2020년 10월 제2850호
    • 2020년 10월 제2849호
    • 2020년 10월 제2848호
    • 2020년 09월 제2847호
    • 2020년 09월 제2846호
    • 2020년 09월 제2845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수험생, 장이 편해야 공부 잘 된다  수험생, 장이 편해야 공부 잘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