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피플] '아름·다운·새별' 세 쌍둥이 명문대 합격




세 쌍둥이 자매가 명문대에 나란히 합격했다. 서울 고덕동 광문고에 다니는 김아름·다운·새별 자매가 12월20일 발표된 연세대 수시 2학기 전형 최종 합격자 명단에 나란히 이름을 올렸다.

다운 양은 같은 날 오후 발표된 서울대 수시 모집에서도 인문학부에 합격해 두 배의 기쁨을 누렸다.

“같이 공부한 게 큰 힘이 됐어요. 똑같은 수업을 들어도 받아들이는 게 다르니까 서로 모자라는 부분을 보충해줄 수 있잖아요.”

세 자매는 “과외 대신 늘 함께 공부하면서 모르는 것을 서로에게 물어보고 격려했던 게 좋은 성적을 거두는 데 많은 효과를 냈다”고 입을 모았다.

아름양과 새별양은 각각 연세대 정치외교학과와 사회학과에 진학할 예정이고, 다운양은 서울대로 진로를 정했다.

자매는 ‘아름다운 새별’이라는 표현에서 두 자씩 이름을 나눠 가졌듯 초ㆍ중ㆍ고 시절 언제나 하나였다. 함께 공부했을 뿐 아니라, 집에서 방도 함께 쓰고 휴대전화도 한 대를 같이 사용했다.

그래서 별명도 ‘삼위일체’다. 장래 희망도 비슷하다. 전공은 다르지만, 어쩌면 직업은 같아질지 모른다고 했다.

둘째 아름 양은 “외교관이 되고 싶은데, 영문학 전공을 원하는 다운이도 외무고시를 생각하고 있고, 새별이는 사회학에 관심이 많은 것 같다”고 귀띔했다.




정민승 기자 msj@hk.co.kr


입력시간 : 2005-12-27 10:58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06월 제2830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06월 제2830호
    • 2020년 05월 제2829호
    • 2020년 05월 제2828호
    • 2020년 05월 제2827호
    • 2020년 05월 제2826호
    • 2020년 04월 제2825호
    • 2020년 04월 제2824호
    • 2020년 04월 제2823호
    • 2020년 04월 제2822호
    • 2020년 03월 제2821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삼척 초곡항…파도 넘나드는 기암괴석 해변 삼척 초곡항…파도 넘나드는 기암괴석 해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