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최규홍 (남, 1998년 4월 4일 사시생)

(문) 학년은 자꾸 올라가고 공부는 한없이 추락하고 제가 과연 학생인가 하는 의심까지 들어요. 갈등과 방황만 심해져 한숨만 나옵니다.

(답) 운기가 떨어지면 용기와 패기 그리고 사기가 떨어져 모든 기가 하기하여 나타나는 현상입니다. 학생의 경우는 정도가 심해 혼자 견디기에는 역부족이고 부모님이나 전문의의 도움이 절실합니다. 우선 기가 무너지면(운기) 정신 건강과 직결되어 자신 관리가 안 되어 운이 역행하게 됩니다. 그렇게 되면 순리를 벗어나고 거꾸로 가게 되어 환멸, 포기, 거부 반응 등으로 크고 많은 실책을 남기게 됩니다. 지금 당장 중요한 건 정신을 바로하고 이성을 찾는 겁니다. 그리고 미래의 꿈을 키워가세요. 학생은 내년부터 운세가 다시 부활하여 본래의 모습을 찾고 대학에도 갑니다. 문과 쪽이며 장차 경찰직, 교정 행정직, 교정직 쪽에 천직이 이어져 성공합니다. 2018년까지 이성을 멀리하는 것을 명심하세요.

정지은 (여, 1973년 11월 24일 인시생)

(문) 첫 남편과 헤어지고 74년 7월 26일 자시생과 재혼했으나 불행의 굴레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어요. 또 헤어져야 하는 건지 그리고 무엇을 해야 할지 죽고만 싶어요.

(답) 부인은 우선 남자의 그늘에서 벗어나야 하며 고독의 각오가 우선 되어야 합니다. 「고립난성」의 운이라 가정을 이루면 오히려 외롭고 괴로우며 슬픈 사연이 거듭되어 후회의 폭만 커집니다. 지금 상대 역시 부인에게 불행과 고행만 안겨줄 악연입니다. 이제 훌훌 털고 벗어나세요. 그리고 홀로서기로 다시 시작하세요. 다행이 돈 복은 있습니다. 부동산에 뜻을 두고 인생을 거세요. 성공하게 되니 자격을 갖추고 전념하세요. 작은 운이지만 금년에 1차 기반을 마련하기에는 충분합니다. 성격과 기질이 양성이고 친교와 사교가 좋은 것도 큰 장점이며 일에 적극적인 것도 성공하는데 큰 밑거름이 됩니다. 그러나 사업이 성장하는 만큼 남성의 접근이 많아집니다. 최후의 관리가 중요합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09월 제2794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09월 제2794호
    • 2019년 09월 제2793호
    • 2019년 08월 제2792호
    • 2019년 08월 제2791호
    • 2019년 08월 제2790호
    • 2019년 08월 제2789호
    • 2019년 07월 제2788호
    • 2019년 07월 제2787호
    • 2019년 07월 제2786호
    • 2019년 07월 제2785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