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김무성 "어떤 형태로든 세월호법 합의될 것"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는 30일 세월호특별법 제정을 위한 여야와 유가족 3자 협상과 관련, 합의 가능성을 높게 전망했다. 김 대표는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통일경제교실’에 참석한 뒤 기자들과 만나 “어떤 형태로든 (여야) 합의가 이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 대표는 “국회는 가동이 돼야한다는 절박감을 다 갖고 있으니 뭔가 합의를 꼭 이뤄내야 한다는 생각에서 기대가 나오는 것”이라면서도 “그러나 만일 여야 합의가 불발될 경우 여당 단독으로 본회의를 열어 계류법안을 처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여야 및 세월호 유가족과의 3자회동과 관련해선 “새정치연합 문희상 비대위원장과 교감이 있었다”면서 “합의가 이뤄져가는 말미에 문 위원장과 만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09월 제2794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09월 제2794호
    • 2019년 09월 제2793호
    • 2019년 08월 제2792호
    • 2019년 08월 제2791호
    • 2019년 08월 제2790호
    • 2019년 08월 제2789호
    • 2019년 07월 제2788호
    • 2019년 07월 제2787호
    • 2019년 07월 제2786호
    • 2019년 07월 제2785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