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자유한국당 릴레이 삭발, 조국 퇴진 요구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조국 법무부장관의 퇴진을 요구하며 릴레이 삭발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 16일 황교안 대표가 조 장관의 파면 및 사퇴를 촉구하는 삭발식을 거행하자 지지층이 결집하는 등 일시적인 효과를 보이자 삭발 행렬에 동참하는 분위기가 이어지고 있다. 황 대표의 삭발식 이전 11일에 처음 스타트를 끊은 박인숙 의원의 삭발식 때만 해도 큰 파장은 없었지만 제1야당의 삭발식이 릴레이 삭발 행렬의 기폭제가 된 모양새다. 황 대표의 삭발 이후 17일 강효상 의원, 18일엔 이주영, 심재철 의원 등 이름값 있는 의원들이 삭발 행렬에 동참했다.

  • 지난 19일 국회 본청 앞에서 자유한국당 이만희(왼쪽부터), 김석기, 최교일 의원이 조국 법무부 장관의 사퇴를 촉구하며 삭발하고 있다. 연합
지난 19일 오전 국회 본청 앞에선 김석기, 송석준, 이만희, 최교일, 장석춘 등 5명의 의원이 조 장관의 파면을 재차 촉구하며 단체 삭발식을 열었다. 그 외에도 김문수 전 경기지사, 김기현 전 울산시장 등 원외 인사들도 조 장관 퇴진을 촉구하는 삭발에 참여하기도 했다. 이날 삭발식엔 ‘헌정농단 조국파면’, ‘국민명령 조국사퇴’ 등의 구호가 걸렸고 기존에 삭발한 심재철 의원, 박맹우 사무총장, 민경욱 의원, 전희경 의원 등도 이들을 지켜보며 힘을 보탰다. 이날 송석준 의원은 “중학 시절 이후 40년 만에 삭발했다”며 “민심을 거스르고 인사 폭거를 자행한 문재인 정부의 현실을 방치할 수 없다”고 말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10월 제2798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10월 제2798호
    • 2019년 10월 제2797호
    • 2019년 09월 제2796호
    • 2019년 09월 제2795호
    • 2019년 09월 제2794호
    • 2019년 09월 제2793호
    • 2019년 08월 제2792호
    • 2019년 08월 제2791호
    • 2019년 08월 제2790호
    • 2019년 08월 제2789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양양 구룡령길 양양 구룡령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