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외교부 “10일 안보리 ‘北 미사일’ 회의 관련 美와 긴밀히 소통”

김인철 대변인 “韓, 공개회의에 이해당사국으로서 참석할 예정”
  • 김인철 외교부 대변인. 사진=연합뉴스
[김동용 기자] 외교부는 오는 10일 유엔안전보장이사회 공개회의에서 최근 북한의 미사일 발사 시험과 도발 확대 가능성 등을 논의하는 것과 관련 “이번 달 안보리 의장국인 미국과 여타 이사국들과 긴밀히 소통 중에 있다”고 9일 밝혔다.

김인철 대변인은 이날 오후 정례브리핑에서 관련 질문에 이같이 답한 뒤 “내일(10일, 현지시간 11일 오후) 공개회의가 개최되면 우리나라는 이해당사국으로서 참석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앞서 로이터통신 등 외신은 이날 외교 관료를 인용해 미국이 10일(현지시간) 안보리에서 북한 인권 문제를 논의하는 대신 다음 날인 11일 북한의 위협 고조 문제를 다루는 회의를 소집했다고 보도했다.

당초 안보리 유럽 이사국들은 세계 인권선언의 날(10일)에 맞춰 북한 인권문제에 대해 논의하는 회의 개최를 요구했으나, 이번 달 안보리 순회 의장국인 미국이 회의 일정을 10일에서 11일로, 주제는 북한의 미사일 발사 시험과 도발 확대 가능성 등으로 변경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01월 제2812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01월 제2812호
    • 2020년 01월 제2811호
    • 2020년 01월 제2810호
    • 2019년 12월 제2809호
    • 2019년 12월 제2808호
    • 2019년 12월 제2807호
    • 2019년 12월 제2806호
    • 2019년 12월 제2805호
    • 2019년 11월 제2804호
    • 2019년 11월 제2803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속초 척산온천지구 속초 척산온천지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