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전쟁 없는 ‘평화공존’ 국민 49.5% 공감

남북한의 평화 공존이 보장된다면 굳이 통일할 필요가 없다고 생각하는 국민이 매년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12일 통일연구원은 ‘2016~2019 통일의식조사’ 분석 결과를 통해 ‘남북한이 전쟁 없이 평화적으로 공존할 수 있다면 통일은 필요 없다’는 의견에 공감한 국민은 올해 49.5%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2016년엔 43.1%, 2017년 46.0%, 2018년 48.6%였다. 같은 기간 통일해야 한다에 공감한 비율은 37.3%에서 28.8%로 급격히 떨어졌다. ‘평화공존’과 ‘통일’ 응답률 차이도 20.8% 포인트로 벌어졌다.

  • 판문점 전경. 연합
이상신 통일연구원 연구위원은 젊은 세대와 여성, 자유한국당 지지자 등에서 통일보다 평화공존을 선호하는 뚜렷한 경향이 있었다며 “통일에 대한 새로운 국민적 합의가 필요한 시점이라는 것을 시사한다”고 말했다. 통일연구원은 매년 성인 1000여 명을 대상으로 대면 면접을 통해 ‘통일의식조사’를 이어오고 있다.

천현빈 기자 dynamic@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11월 제2854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11월 제2854호
    • 2020년 11월 제2853호
    • 2020년 11월 제2852호
    • 2020년 11월 제2851호
    • 2020년 10월 제2850호
    • 2020년 10월 제2849호
    • 2020년 10월 제2848호
    • 2020년 09월 제2847호
    • 2020년 09월 제2846호
    • 2020년 09월 제2845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수험생, 장이 편해야 공부 잘 된다  수험생, 장이 편해야 공부 잘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