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미군, 핵실험 탐지 정찰기 전개

미군이 핵실험 동향을 탐지하는 정찰기를 일본 오키나와 가데나 주일미군기지에 착륙시켰다. 지난 17일 민간항공추적 사이트인 ‘에어크래프트 스폿’에 의하면 미 공군 정찰기 WC-135W 콘스탄트 피닉스가 한반도 인근으로 배치됐다. 이 기종은 북한이 핵과 관련한 특이 동향을 보일 때 자주 등장했다.

  • WC-135W 콘스탄트 피닉스. 에어크래프트 스폿
콘스탄트 피닉스는 대핵실험 물질을 탐지하기 위해 대기에서 표본 자료를 수집한다. 콘스탄트 피닉스는 미립자를 수집하는 정치와 공기 표본 압축기로 핵 물질을 탐지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1965년에 도입된 콘스탄트 피닉스는 기체 길이 42.6m, 높이 12.8m, 최고 속도는 시속 648km, 비행 고도는 12.2km로 북한이 핵실험을 할 때마다 한반도 인근으로 날라와 대기 성분을 분석해왔다.

천현빈 기자 dynamic@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02월 제2815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02월 제2815호
    • 2020년 02월 제2814호
    • 2020년 02월 제2813호
    • 2020년 01월 제2812호
    • 2020년 01월 제2811호
    • 2020년 01월 제2810호
    • 2019년 12월 제2809호
    • 2019년 12월 제2808호
    • 2019년 12월 제2807호
    • 2019년 12월 제2806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인도 북동부 인도 북동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