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문재인 “윤석열이 인사 프로세스 역행”

  •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오전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2020년 신년 기자회견에서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연합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최근 단행된 검찰 간부 인사와 관련해 "장관과 대통령의 인사권도 존중되어야 한다"며 윤석열 검찰총장이 인사 프로세스에 역행했다고 말했다. 앞서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윤 총장이 검찰 인사안을 제3의 장소에 가지고 올 것을 요구했다고 주장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 영빈관에서 신년 기자회견을 열고 “(윤 총장이) 법무장관이 인사안을 먼저 만들어서 보여줘야만 의견을 개진할 수 있겠다고 말했다는데 그것은 인사프로세스에 역행하는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검찰청법에도 검사의 보직에 관한 인사는 법무장관이 대통령에게 제청하도록 돼 있고 법무 장관은 그 제청에 있어서 검찰 총장 의견을 듣는 것으로 규정돼 있다"며 “법무장관은 검찰총장에게 의견을 개진할 수 있는 기회를 줬다”고 강조했다.

이어 문 대통령은 “인사권은 장관과 대통령에게 있다”며 “장관과 대통령의 인사권도 존중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다만 그 한 건으로 윤석열 총장을 평가하고 싶지 않다"며 "(검찰) 인사를 제청하게 돼 있을 때 제청 방식, 의견을 말할 수 있을 때 의견을 말하는 방식이 정형화돼 있지 않고 애매모호하다"고 했다..

노유선 기자 yoursun@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03월 제2820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03월 제2820호
    • 2020년 03월 제2819호
    • 2020년 03월 제2817호
    • 2020년 02월 제2816호
    • 2020년 02월 제2815호
    • 2020년 02월 제2814호
    • 2020년 02월 제2813호
    • 2020년 01월 제2812호
    • 2020년 01월 제2811호
    • 2020년 01월 제2810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구례 상위마을 산수유 구례 상위마을 산수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