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이재명 “이낙연 성과 많아...일부에선 다른 의견 있어”

윤석열에 대해선 "지지율은 바람과 같은 것"
  •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9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비공개로 열린 당무위원회를 마치고 나오며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9일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여론조사 결과에 대해 "지지율은 바람과 같은 것이어서 언제 또 어떻게 갈지 모르는 것 아니겠냐"고 말했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에 대해선 “일부 다른 의견이 있을 수 있지만 거대 여당을 이끄는 일을 잘 해내셨다”고 평가했다.

“지지율은 바람과 같은 것”
이날 이 지사는 이 대표 주재로 국회에서 열린 당무위원회에 참석한 뒤 기자들과 만나 "일반적 예측으로는 윤 전 총장이 당연히 정치를 할 것이라고 보는 것 같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구태 정치 말고 잘하기 경쟁과 같은 미래지향적 정치를 해주면 국민과 국가, 본인에게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윤 전 총장에 대한 평가를 묻는 질문에 "여러 지점이 있을 텐데 검찰개혁이라는 시대적 대의에 좀 더 충실했었으면 어땠을까 생각한다"고 답했다.

“이낙연 성과 많아...일부에선 다른 의견 있어”
앞서 이 지사는 당헌·당규에 따라 이날 퇴임하는 이 대표와 당무위 전에 별도로 5분가량 차담 시간을 가졌다. 이 지사는 “이 대표가 어려운 시기에 당을 안정적으로 잘 이끌어서 당원의 한 사람으로써 혜택을 받았기 때문에 감사 말씀겸 박수를 쳐 드리려 일부러 왔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 대표가) 제주 4·3, 광주 5·18 관련 입법 등 쉽지 않은 성과를 낸 게 많다"며 "일부에서는 다른 의견이 있을 수 있지만 제 입장에서는 정말 어려운 거대 여당을 이끄는 일을 잘 해내셨다고 생각한다"고 했다.

한편 이 지사는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들의 경기도 신도시 땅 투기 의혹에 대해선 "역사적으로 공직자들이 부정부패할 때 나라가 망했다"며 "이번 기회에 국가 전 기관을 총동원해서라도 전면적 조사를 하고 부정부패에 대해 재기가 불가능할 정도로 엄정하게 책임을 묻는 게 꼭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1년 04월 제2874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1년 04월 제2874호
    • 2021년 04월 제2873호
    • 2021년 04월 제2872호
    • 2021년 03월 제2871호
    • 2021년 03월 제2870호
    • 2021년 03월 제2869호
    • 2021년 03월 제2868호
    • 2021년 03월 제2867호
    • 2021년 02월 제2866호
    • 2021년 02월 제2865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장 건강에 좋은 음식 10가지 장 건강에 좋은 음식 10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