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스마트카의 '고속 질주' 시작된다

● 자동차와 IT기술의 만남 '커넥티드 카' 주목
모바일·무선통신 등과 결합… 스마트폰 저장된 음악 듣고
앱으로 에어컨·히터 미리 켜고 진화된 길안내 시스템 등 제공
  • SK플래닛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플랫폼인 'SKVIP'
최근 2013 서울모터쇼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이번 모터쇼에서는 신차는 물론 미래 자동차, 친환경 자동차 등 다양한 자동차가 전시됐다. 이 중 자동차가 항상 인터넷에 연결되는 '커넥티드 자동차(Connected Car)'는 관람객의 눈길을 사로잡기에 충분했다.

한 자동차업계 관계자는 "최근 친환경 자동차와 더불어 스마트카인 커넥티드 자동차가 업계의 화두가 되고 있다"며 "자동차 업체는 물론 IT업체들도 커넥티드 자동차 기술 개발에 뛰어들고 있다"고 밝혔다.

실제 자동차업계와 IT업계는 커넥티드 자동차를 주요 전략으로 삼고 기술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SK플래닛은 최근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플랫폼인 'SKVIP'를 개발, 공개했다. SKVIP는 모바일과 자동차를 결합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플랫폼이다. 차량에 별도의 통신 모뎀 장착 없이도 고객의 스마트폰 테더링 기능을 이용한 커넥티드 환경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를 통해 운전자의 스마트폰이 자동차의 모바일 통신과 컨텐츠 수급의 허브 역할까지 담당하게 된다. 길 안내 앱인 'T맵'의 차량용 버전인 '3D T맵'과 음원 앱 '멜론', 스마트폰에 저장된 사진ㆍ음악 등의 콘텐츠를 공유하는 '심플싱크 기능을 갖췄다. 더불어 친환경 운전 도우미 앱 '에코드라이빙'도 제공된다.

KT는 현대자동차와 손잡고 자동차와 무선통신을 결합한 텔레메틱스 서비스 '블루링크'를 선보였다. 이 서비스를 이용하면 대형트럭 관리 회사는 웹 사이트 통해 실시간으로 시스템에 등록된 모든 차량의 위치와 운행상태를 파악하고 업무지시를 내릴 수 있다. 스마트폰 앱을 통해 시동이 꺼진 상태에서 차량의 에어컨과 히터를 켤 수도 있다. 또한 차량 운행일지 등 차량 내 정보도 스마트폰 앱과 웹사이트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 엔비디아의 최신 오토-인포테인먼트 시스
엔비디아는 최신 오토-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아우디 차량에 장착했다. 이 시스템은 구글 맵스 스트리트 뷰의 360도 파노라마 사진 등 구글 어스 이미지를 라이브 업데이트한다. 실시간 날씨 및 유가 정보, 구글 로컬 서치를 통한 관심사항 검색 등 기타 온라인 정보도 제공한다. 현재 유럽에서 신형 아우디 A3를 통해 제공 중이다. 올해 아시아 주요 시장을 시작으로 제공 지역을 확장해 내년에는 미국 및 캐나다 시장에도 도입된다. 앞으로 출시될 모든 아우디 자동차 및 페이스리프트 모델에도 적용된다. 또한 폭스바겐의 고사양 네비게이션 시스템에도 적용될 계획이다.

오비고는 지난해 현대자동차의 텔레매틱스 서비스 '블루링크 라이프'와 기아자동차 'UVO(유보)'에 차량용 웹 브라우저를 상용화했다. 또한 국내 제조업체의 텔레매틱스 센터와 연동하는 스마트폰 앱 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미래형 전기차를 위한 기능도 함께 개발 중이다.

한 자동차 업계 관계자는 "와이퍼가 움직이는 정보를 수집할 수 있다면 비가 오는 곳이 어디인지 알게 되는 곳은 기상청이 아니라 자동차 회사가 될 것"이라며 "커넥티드 자동차가 상용화되면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가 무궁무진하게 창출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러한 가능성을 바탕으로 자동차 제조업체들은 더욱 다양한 커넥티드 자동차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IT업체와 협력을 강화해나갈 계획이다. 올해부터는 본격적인 스마트카의 질주가 시작 될 것으로 보인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12월 제2805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12월 제2805호
    • 2019년 11월 제2804호
    • 2019년 11월 제2803호
    • 2019년 11월 제2802호
    • 2019년 11월 제2801호
    • 2019년 10월 제2800호
    • 2019년 10월 제2799호
    • 2019년 10월 제2798호
    • 2019년 10월 제2797호
    • 2019년 09월 제2796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