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檢특수부 축소안, 국무회의 통과

  • 이낙연 국무총리가 15일 국무회의에서 ‘검찰청 사무기구에 관한 규정’을 심의·의결했다./연합
검찰의 대표적 직접 수사 부서인 특별수사부(특수부)가 46년 만에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지게 됐다. 이낙연 국무총리는 15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국무회의를 열고 검찰의 특수부를 축소하고 명칭을 변경하는 ‘검찰청 사무기구에 관한 규정’을 심의·의결했다. 개정안은 현재 특수부가 있는 서울·인천·수원·대전·대구·광주·부산 등 7개청 중 서울·대구·광주 3개청 특수부만을 남기고 이름도 '특수부'에서 '반부패수사부'로 바꾸는 내용을 담고 있다.

노유선 기자 yoursun@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04월 제2822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04월 제2822호
    • 2020년 03월 제2821호
    • 2020년 03월 제2820호
    • 2020년 03월 제2819호
    • 2020년 03월 제2817호
    • 2020년 02월 제2816호
    • 2020년 02월 제2815호
    • 2020년 02월 제2814호
    • 2020년 02월 제2813호
    • 2020년 01월 제2812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