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기성용 1도움·승부차기 성공, 맨유 꺾고 선덜랜드 캐피탈원컵 결승행 이끌어

  • 기성용. (사진=선덜랜드 홈페이지)
'기성용' '맨유 선더랜드' '캐피탈원컵' '맨유' '마노네'

기성용(25·선덜랜드)이 팀을 다시 한번 캐피털원컵 결승에 올려놓는 저력을 발휘했다.

지난 시즌 원 소속팀 스완지시티의 캐피털원컵 우승에 공헌했던 기성용은 임대 온 선덜랜드를 29년 만에 리그컵 결승에 올려놓는 기쁨을 맛봤다.

기성용은 23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올드트래포드에서 열린 2013-2014 캐피털원컵 준결승 2차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와의 원정경기에 선발 출전했다.

중앙 미드필더로 나선 기성용은 연장전까지 120분을 소화하며 혈투를 벌였다. 선덜랜드는 연장 승부 끝에 1-2로 패했지만 1차전에서 맨유를 2-1로 잡아 1·2차전 합계 전적 3-3을 기록해 승부차기로 넘어갔다.

10명의 키커 중 7명이 실패하며 피를 말린 승부차기에서 선덜랜드가 맨유를 2-1로 꺾고 결승행 티켓을 차지했다.

결승 진출에 있어 기성용의 공헌은 결정적이었다.

기성용은 중원을 지휘하며 공격과 수비에서 모두 인상적인 활약을 보였다. 팀이 0-1(1·2차전 합계 2-2)로 뒤진 연장 후반 14분에는 필립 바슬리의 동점골을 만들어내며 도움을 기록했다. 곧바로 맨유 하비에르 에르난데스에게 역전골을 허용해 도움이 빛이 바랬지만 기성용은 승부차기에서도 진가를 발휘했다.

120분 혈투 끝에 나선 승부차기에서 양팀 키커들이 서로 실축을 거듭하는 가운데 기성용은 4번째 키커로 나서 깔끔하게 공을 성공시키며 선덜랜드의 승부차기 2-1 승리를 이끌었다.

선덜랜드의 마노네 골키퍼는 4개의 슈팅 중 3개를 막아내며 결정적인 공헌을 했다.

이날 승리한 선덜랜드는 다음달 2일 축구의 성지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맨체스터 시티와 캐피털원컵 결승에 나선다.

선덜랜드 기성용의 캐피털원컵 결승행 소식을 들은 네티즌들은 "기성용 1도움에 승부차기도 침착하게 찼네" "기성용이 선더랜드 이끌고 맨유 침몰 시켰다" "기성용과 마노네 골키퍼 완전 수훈갑" "맨유, 기성용에게 캐피털원컵에서 탈탈 털렸네"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10월 제2797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10월 제2797호
    • 2019년 09월 제2796호
    • 2019년 09월 제2795호
    • 2019년 09월 제2794호
    • 2019년 09월 제2793호
    • 2019년 08월 제2792호
    • 2019년 08월 제2791호
    • 2019년 08월 제2790호
    • 2019년 08월 제2789호
    • 2019년 07월 제2788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튀니지 중남부 튀니지 중남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