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권총 자랑하다 오발… 미국 네이비실 대원 사망

미국 해군 특전대(네이비실) 대원이 술집에서 만난 여성에게 총을 자랑하다 오발 사고를 내 사망하는 어처구니없는 일이 벌어졌다.

지난 8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경찰에 따르면 네이비실 대원 진 클레이턴(22)은 집에서 머리에 총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7일 숨졌다.

집에 함께 있던 여성은 클레이턴이 총을 꺼내 자랑하기에 위험하지 않냐고 걱정했더니 권총 총구를 머리에 대고 "절대 안전하다"며 방아쇠를 당겼다고 경찰에 진술했다. 클레이턴은 이 여성을 술집에서 만나 알게 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이 여성의 말과 여러가지 정황을 토대로 클레이턴이 실탄이 장전된 사실을 미처 모르고 방아쇠를 당기는 실수를 저지른 것으로 결론 냈다. 클레이턴은 최근 네이비실 훈련을 막 마쳤다.

네이비실은 오사마 빈 라덴을 사살하는 등 혁혁한 전과를 올린 미국 최강의 특수전 부대이다.


▶ 또다른 남자와도… '방송인 A양 동영상'의 모든 것
▶ 앗! 정말?… 몰랐던 '선수'남녀의 연애비법 엿보기
▶ 불륜·헐뜯기 행각도… 스타들의 이혼결별 속사정
▶ 아니! 이런 짓도… 아나운서·MC 비화 엿보기
▶ MB와 측근들 줄줄이 비리 의혹… 이제 시작일 뿐?
▶ 폭력에 멍든 학교, 이정도라니… 적나라한 실상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09월 제2846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09월 제2846호
    • 2020년 09월 제2845호
    • 2020년 09월 제2844호
    • 2020년 08월 제2843호
    • 2020년 08월 제2842호
    • 2020년 08월 제2841호
    • 2020년 08월 제2840호
    • 2020년 08월 제2839호
    • 2020년 07월 제2838호
    • 2020년 07월 제2837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공황장애, 자율신경기능 회복해야 낫는다  공황장애, 자율신경기능 회복해야 낫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