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국제

페이스북·구글 등 IT기업 "홍콩 정부에 이용자 정보 제공 안한다"

  • 1일 홍콩 도심에서 벌어진 시위에서 한 홍콩 시민이 홍콩보안법 반대 팻말을 들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강영임 기자] 홍콩 국가보안법(홍콩보안법)이 발효된 가운데 페이스북과 구글, 트위터 등 글로벌 정보기술(IT) 기업들이 홍콩 정부에 이용자 정보 제공을 중단하겠다는 방침을 밝혔다.

페이스북은 6일(현지시간) 성명에서 홍콩 정부와 법 집행기관의 요청이 있더라도 이들 기관에 페이스북과 자회사인 모바일 메신저 왓츠앱의 이용자 정보를 제공하지 않기로 밝혔다고 연합뉴스가 AFP통신 등 외신을 인용해 전했다.

그러면서 페이스북은 “사람들이 불안해하거나 두려움에 떨지 않고 자신의 견해를 표출할 수 있는 권리를 지지한다”고도 했다.

모바일 메신저인 텔레그램도 이날 성명을 내고 이용자와 관련한 어떠한 자료도 홍콩 정부에 제공할 계획이 없다는 방침을 밝혔다.

구글은 “지난해 홍콩 정부가 105차례에 걸쳐 사용자 정보를 요청했다”고 밝히면서 “특정 콘텐츠 삭제 요청에 대해서는 이전과 마찬가지로 검토를 거쳐 수용할지 말지를 결정할 것”이라고 했다.

마이크로소프트(MS)도 이날 홍콩보안법에 대한 검토를 마칠 때까지 당분간 이용자 정보를 홍콩 정부에 공개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화상회의 플랫폼 줌(Zoom)을 운영하는 줌비디오커뮤니케이션도 같은 결정을 내렸다.

트위터는 홍콩보안법에 대해 “심각한 우려”를 표명하기도 했다.

이와 관련 워싱턴포스트(WP)는 기업들이 그동안 중국 정부와 유지해온 우호적인 관계가 흔들릴 수 있다고 전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08월 제2839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08월 제2839호
    • 2020년 07월 제2838호
    • 2020년 07월 제2837호
    • 2020년 07월 제2836호
    • 2020년 07월 제2835호
    • 2020년 06월 제2834호
    • 2020년 06월 제2833호
    • 2020년 06월 제2832호
    • 2020년 06월 제2831호
    • 2020년 06월 제2830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왕짜증 엄마, 가족도 힘들다  왕짜증 엄마, 가족도 힘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