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김성재 청와대 민정수석] 대통령의 '민심창구'

청와대 민정수석비서관은 대통령의 ‘민심창구’다. 민심의 흐름과 동향을 정확하게 포착하고 대통령의 정책의지을 정부 각 기관이 제대로 시행하고 있는지를 점검해 대통령에게 보고하고 국정에 반영하는 것이 가장 중요한 임무다.

과거 정권에서 민정수석의 비중은 지금보다 컸다. 특히 김영삼정부 당시 민정수석실에는 공직자 사정기능을 갖고 있어 고위공직자 비리를 추적하고 인사자료(일명 존안카드)를 만들었기 때문에 인사에도 영향력을 행사했다.

5공때는 민정수석과 사정수석이 나뉘어 민정은 주로 전두환대통령의 친인척관리를 했다. 6공 들어서는 민정과 사정업무의 상호의존성과 작은정부의 원칙으로 통합됐다가 5공청산문제로 여권내부의 갈등이 심화하자 민정수석실이 다시 분리돼 갈등을 수습하는 역할을 했다.

국민의 정부 출범과 함께 민정수석실은 폐지됐다가 고가옷 로비사건을 계기로 대통령의 여론파악채널에 문제가 있다는 지적에 따라 부활됐다. 민정수석실에는 전통적인 민정·민원·대통령 친인척관리업무외에 시민·사회단체(민정2)와의 채널이 추가됐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05월 제2829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05월 제2829호
    • 2020년 05월 제2828호
    • 2020년 05월 제2827호
    • 2020년 05월 제2826호
    • 2020년 04월 제2825호
    • 2020년 04월 제2824호
    • 2020년 04월 제2823호
    • 2020년 04월 제2822호
    • 2020년 03월 제2821호
    • 2020년 03월 제2820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이탈리아 피렌체 이탈리아 피렌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