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k뉴스포탈 한국일보
일간스포츠
서울경제
KoreaTimes
주간한국  
www.hankooki.com  


 
주간한국 홈
구독신청
독자 한마디
편집실에서

 


   벤처 밸리 24시
   비만클리닉
   김동식문화읽기
   사이언스카페
   인터넷 세상
   한의학
   땅이름과 역사

맛이 있는 집 그림펀치 라디오 세상 스타 데이트 신나는 세계여행

[명품] 골프웨어

그린에서 만나는 또 다른 즐거움

청명한 가을 하늘과 신선한 바람이 골퍼들을 유혹하는 계절이다.

올 가을 그린 위에서는 시원스러운 스윙과 함께 어떤 옷으로 멋진 맵시를 뽐낼까? 올해 골프웨어는 무엇보다 패션과 화 바람을 타고 젊어진 것이 특징이다.

골프웨어는 비교적 유행을 타지 않는 편이지만, 최근 들어 크게 늘어난 젊은층와 여성 골퍼의 감각을 반영하고 있기 때문이다. 패션성이 강조되면서 일상 캐주얼로도 충분히 즐길 수 있는 아이템이 쏟아져 나오고 있다. 가을 골프웨어는 올 봄부터 강세였던 색감이 풍부한 비비드 계열보다는 다소 차분한 느낌이 풍기는 베이지, 브라운, 와인 등의 색상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핑크·와인 색상 등을 선택하면 젊고 상큼한 멋을 낼 수 있다.

지난 시즌부터 강세였던 블랙·화이트의 인기는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닥스 골프의 하형이 디자인실장은 "골프웨어의 패션성이 강조되면서 신세대 룩의 인기가 뚜렷해졌다. 밝은 컬러와 스트라이프 문양 등 캐주얼 웨어의 유행 아이템들이 그대로 골프웨어에 접목되고 있다"고 말했다.

소재는 천연 소재의 사용이 두드러진다. 울의경우 앙고라와 캐시미어 등 고급 소재를 혼방해 제품의 질을 높였다. 면의 강세도 눈에 띤다. 특히 광택이 우수한 면과 털이 있어 따뜻한 느낌을 주는 면 등이 다양하게 선보이고 있다.

  • 닥스
  • 여성은 밝은 레드 컬러의 울 100% 스웨터의 세련된 패턴이 돋보이는 레드 카디건으로 트렌디한 느낌을 전달한다. 짙은 브라운 색상의 팬츠도 코디를 맵시있게 완성했다. 남성은 화이트 면 100% 조끼, 베이지 색상의 면 폴리 혼방 팬츠로 코디했다. 우수 짙은 가을 남성의 일상 케주얼로도 적합하다.

  • 랑방
  • 블루 파스텔 색상의 울·레이온 혼방 조끼를 감색 셔츠에 깔끔하게 코디했다. 여기에 같은 블루 계열의 체크 무늬 큐롯 팬츠와 연출하면 귀엽고 젊은 감각을 나타낼 수 있다. 옅은 갈색의 면 조끼는 착용감이 뛰어나 골프웨어뿐 아니라 일상복으로도 손색이 없다.

  • 엘르
  • 화사한 핑크 컬러의 베스트는 부드러운 니트 소재로 따뜻한 느낌을 전해준다. 특히 엘르 골프 고유의 캐릭터가 일러스트로 프린트되어 귀엽고 여성다운 느낌을 준다. 핑크색 스커트와 톤앤톤 매치로 활동감 넘쳐 보인다.

  • 에스까다
  • 부드럽고 따뜻한 느낌의 황금색 크림색 등을 조합해 쌀쌀한 날씨에 따뜻한 활기를 불어넣는다. 부담스럽지 않으면서 다소 장식적인 디테일은 감각적인 이미지를 연출한다. 동물 문양, 로고 프린트 등은 다양한 재미를 더한다.

  • 레노마
  • 쉬크하고 세련된 남녀 골프웨어를 선보인다. 깔끔한 블랙과 화이트가 섞인 패턴이 돋보이는 트윈 니트 세트와 단정한 블랙팬츠가 모던한 이미지를 연출한다. 남성 니트는 짙은 그레이 컬러를 사용해 고급스런 분위기를 표현한다.

  • 골프웨어 상식
  • 골프는 스코틀랜드 해안가의 목동들이 나뭇가지로 돌맹이를 치고 놀던 데서 비롯됐다고 한다. 이 설에 따르면 골프 의류의 시초는 중세 목동들의 복장인 셈이다. 초기 목동들이 즐기던 골프는 점차 귀족 사회로 확산되면서 호화로운 복장으로 발전한다.

    기능성을 중시하는 본격적인 스포츠웨어가 등장한 것은 1970년대에 들어서다. 이후 점차적으로 평상복의 패턴이 자연스럽게 골프웨어로 옮겨지고 있다.

    일반적으로 많은 사람들이 골프웨어의 가격에 대해 의문을 제기한다. 평상복과 외형상 크게 다를 바가 없는데도 월등히 비싸기 때문이다. 골프웨어가 비싼 것은 스윙응보다 편안하게 하기 위한 디자인과 온도, 습도, 광선 등 자연의 각종 위험에 그대로 방치되는 것을 막아주는 기능성에 있다.

    골프웨어의 색상아니 모양에 대한 특별한 규정은 없다. 상의는 가볍고 신축성이 있어야 하며 하의는 활동적이기만 하면 된다. 바지의 길이에 특별히 신경을 쓸 필요도 없고, 여성의 경우 스커트를 입어도 상관없다. 다만 바람이 많은 날은 스커트나 랩 디자인의 큐롯 착용은 가능한 피하는 것이 좋다.

    골프웨어를 구입할 때는 암홀(겨드랑이 부분)이 편안한지 살피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소매가 흘러내리지 않도록 조임 처리가 잘 되어 있는가를 눈여겨 봐야 한다. 여성용 조끼나 티셔츠는 여밈이 지퍼로 처리되어 있으면 입고 벗기에 편리하다. 큐롯을 고를 때는 스커트에 절개선이 있는지 확인한다.

    배현정 기자 hjbac@hk.co.kr

    입력시간 2002/09/10 15:54



     

    ◀ 이전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