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대기업 ‘감원 칼바람’ 심각

30대 그룹, 올해 직원 1만4000여명 줄여

삼성그룹 9500여명 감원… 조선 3사에서만 6100여명 축소돼

전체 인력규모 100만명선 무너져…양질 일자리에도 고용한파

국내경기가 좀처럼 회복세를 보이지 않고 국제경기 침체가 지속되면서 대기업에 드리워진 그늘이 짙어지고 있다.

특히 올해는 대표 기업들의 실적이 떨어진데다 일부 대기업은 주력 기업을 매각하는 등 그 어느 때보다 어려운 시기를 보내고 있다.

대기업의 불황은 곧바로 인력구조 재편으로 이어졌다.

30대 그룹이 올해 들어서만 직원 1만4000여명을 감축했다. 특히 조선 3사에서만 6000여 명을 줄였다.

감원 칼바람에 작년 말까지 100만명선을 유지하던 30대 그룹의 전체 고용 규모가98만 명대로 떨어졌다.

16일 기업 경영성과 평가사이트 CEO스코어(대표 박주근)가 국내 30대 그룹 계열사 중 지난 14일까지 3분기 사업보고서를 제출한 255개 기업의 고용 현황을 조사한 결과, 지난 9월 30일 기준 이들 기업의 전체 고용 직원 수는 98만8345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12월31일 기준 전체 인력규모인 100만2653명보다 1만4308명(1.4%) 줄어든 것이다. 남자 직원이 9천177명(1.2%), 여자 직원이 5천131명(2.1%) 각각 감소했다.

올해 상반기 대규모 희망퇴직을 단행한 삼성그룹에서는 감축된 인력이 1만 명에 육박했다.

삼성그룹은 사업보고서를 제출한 22개 계열사의 9월말 기준 전체 인원이 21만2496명으로 작년 연말(22만2011명)보다 9515명(4.3%) 감소했다. 삼성그룹은 올해 삼성중공업, 삼성SDI, 삼성전기, 삼성엔지니어링, 삼성물산 등 5개 계열사에서 대규모 희망퇴직을 단행했다..

두 번째로 감축 규모가 큰 현대중공업은 작년 연말 3만7807명에서 올해 9월말 3만3697명으로 4110명(10.9%)을 줄였다. 두산은 1만8734명에서 1만6756명으로 1978명(10.6%)을 줄여 세 번째로 많았다.

두산은 지난해 희망퇴직에 이어 올해 들어서도 계열사ㆍ사업부 매각 작업을 잇달아 진행해 인력이 크게 감축됐다. 두산인프라코어 공작기계 사업부, 두산DST(현 한화디펜스), 두산건설 레미콘사업ㆍHRSG(배열회수보일러) 등이 매각됐다.

지난 2014년부터 몸집 줄이기에 나선 KT는 작년 연말 4만9017명에서 올해 9월말 4만7814명으로 1203명(2.5%)을 감축해 네 번째로 많았다.

대우조선해양은 1만3199명에서 1만2523명으로 676명(5.1%) 줄였다. 그다음으로는 포스코 582명(1.9%), GS 393명(1.7%), 금호아시아나 246명(1.6%), SK 202명(0.4%), LS 185명(1.8%) 순으로 감소했다.

이밖에 OCI 155명(3%), 한진 120명(0.5%), 하림 83명(2.7%), KT&G 58명(1.2%), 영풍그룹 6명(0.2%)이 각각 감소했다.

업종별로는 구조조정이 한창 진행 중인 조선업의 인력 감축 규모가 단연 컸다. 삼성중공업이 작년보다 1795명(12.8%) 감원하는 등 3사에서만 6131명의 인력이 줄었다. 이로 인해 3사가 포함된 조선ㆍ기계ㆍ설비업종은 8962명(8.8%)의 인력이 이탈, 20개 조사대상 업종 중에서도 감소폭이 가장 컸다.

국내 가전을 대표하는 삼성 계열사의 고용 축소로 인해 IT전기전자업종은 조선ㆍ기계ㆍ설비업종 다음으로 많은 5526명(2.1%)이 줄었다.

반면 LG그룹은 9월말 고용 규모가 12만5천46명으로 작년 말에 비해 835명(0.7%) 늘었다. 30대 그룹 중 인력이 늘어나기로는 가장 큰 규모다.

이어 CJ 778명(4.1%), 대우건설 604명(10.8%), 현대자동차 600명(0.4%), 효성 447명(2.7%), 신세계 428명(1%) 순으로 인력이 증가했다.

이밖에 한화 357명(1.1%), 대림 245명(3.6%), S-Oil 187명(6.5%), KCC 173명(2.6%) 순으로 직원 수가 늘었다.



<표> 30대 그룹 고용증감 현황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1년 09월 제2896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1년 09월 제2896호
    • 2021년 09월 제2895호
    • 2021년 09월 제2894호
    • 2021년 08월 제2893호
    • 2021년 08월 제2892호
    • 2021년 08월 제2891호
    • 2021년 08월 제2890호
    • 2021년 08월 제2889호
    • 2021년 07월 제2888호
    • 2021년 07월 제2887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향긋하고 따끈한 허브차 한 잔 어떠세요?  향긋하고 따끈한 허브차 한 잔 어떠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