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포스코, 50년 정비기술 노하우 결집…‘스마트 검색 시스템’ 오픈

‘POINT’ 시스템, 제철소 현장 제어장치 복구에 최적의 솔루션 제공
  • 포스코 설비관리 담당 직원들이 Drive 패널 앞에서 태블릿으로 POINT 시스템에 접속해 이상 조치 방법을 학습하고 있다. (사진=포스코 제공)
[주간한국 송철호 기자] 포스코가 제철소 현장 제어장치 복구에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하는 스마트 검색 시스템‘POINT’를 오픈했다. POINT는 Posco, Artificial, Intelligence, Trouble-Shooting의 약어로 설비 이상 시 문제의 원인을 찾아 가장 적합한 조치나 점검 방법 등을 제공하는 포스코만의 시스템이다.

제철소의 대표적인 제어장치로는 Drive(전동기의 속도와 토크를 조절하는 장치), PLC(설비들이 연계 작동될 수 있도록 Drive와 유압장치 등을 통합적으로 제어하는 장치) 등이 있는데 가동 중인 조업설비에서 발생하는 데이터를 저장하고 공정을 제어하는 역할을 한다.

이 장치들은 고장 유형이 다양하고 복잡해 원인 파악이 어렵고 작업자 숙련도에 따라 조치 편차가 크게 나는 등 복구에 어려움이 있었다.

이를 해소키 위해 포스코는 설비 제어 전문가와 인공지능(AI) 전문가를 모아 각종 매뉴얼을 포함한 기술 자료와 직원들의 50년 정비 기술 및 이상 조치 노하우 등을 체계적으로 정리해 데이터베이스화했다. 이후 자연어 처리에 특화된 인공지능을 접목해 스마트 검색 솔루션을 개발했다.

이 시스템은 조치 방법을 단순히 나열하던 과거 수준에서 한 단계 나아가 고장 이력 또는 타공장 유사 건과의 상관성 분석 등을 통해 예측되는 고장 원인과 발생 확률, 점검 우선순위 등도 함께 제공해 최적의 조치, 점검 방법을 제시한다.

시스템 사용 후 조치 결과와 만족도를 피드백하면 정확도가 올라가도록 설계돼 있어 활용 실적이 늘어날수록 고장 진단 기능은 점점 향상된다.

이 시스템은 앱 형태로도 개발돼 태블릿, 스마트폰 등이 있으면 장소에 구애 받지 않고 누구나 편리하게 원하는 정보를 찾을 수 있다. 또 현장 경험이 부족한 신입 또는 타부서 전입 직원도 평상시에 POINT 시스템을 통해 장애 유형을 학습할 수 있어 축적된 지식과 노하우 등을 적극 활용 할 수 있게 됐다.

포스코는 POINT 시스템 도입으로 작업자 간 조치 기술 편차가 줄며 설비 복구에 소요되는 시간이 평균 30% 가량 단축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song@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1년 07월 제2887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1년 07월 제2887호
    • 2021년 07월 제2886호
    • 2021년 07월 제2885호
    • 2021년 06월 제2884호
    • 2021년 06월 제2883호
    • 2021년 06월 제2882호
    • 2021년 06월 제2881호
    • 2021년 05월 제2880호
    • 2021년 05월 제2879호
    • 2021년 05월 제2878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눈 앞이 빙빙, 어지럼증 여름에 심해진다 눈 앞이 빙빙, 어지럼증 여름에 심해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