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SPC그룹, 딸기 청년농부 지원…‘ESG행복상생’ 확대

파리바게뜨, 논산 청년농부가 키운 신품종 ‘비타베리’ 딸기 제품 출시
  • SPC그룹은 이번 신제품 출시를 통해 비타베리를 포함한 논산 농가가 재배하는 딸기 80톤을 수매할 계획이다. 또 비타베리 재배 청년농부들은 이번 파리바게뜨 신제품 홍보 모델로도 기용됐다. (사진=SPC그룹 제공)
[주간한국 송철호 기자] SPC그룹은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 활동 일환으로 농가 신품종 확대와 청년농부 지원에 나선다고 12일 밝혔다.

SPC그룹은 지난해 2월 논산시와 체결한 ‘ESG행복상생 프로젝트’를 한 단계 발전시켜 논산 청년농부들이 키운 ‘비타베리’ 품종 베이커리 제품 최적화를 위한 연구 개발에 참여했다. 또 판로와 수익 확대를 지원할 수 있도록 관련 신제품을 출시했다. 이를 통해 농가가 신품종 재배 확대 및 품질개선에 재투자하는 선순환 구조가 이뤄지도록 힘을 보탠다는 계획이다.

파리바게뜨를 통해 새롭게 출시한 케이크 제품인 ‘비타베리 딸기 프레지에’는 부드러운 시트 사이에 논산 딸기와 달콤한 커스터드치즈크림을 넣고 비타베리 딸기를 풍성하게 올려 완성한 프레지에 케이크(Fraisier Cake, 딸기 단면이 가장자리를 둘러싸고 있는 프랑스식 케이크)다.

SPC그룹은 이번 신제품 출시를 통해 비타베리를 포함한 논산 농가가 재배하는 딸기 80톤을 수매할 계획이다. 또 비타베리 재배 청년농부들은 이번 파리바게뜨 신제품 홍보 모델로도 기용됐다.

SPC그룹에 따르면 비타베리는 충청남도 농업기술원 딸기연구소가 2019년에 수출용으로 개발한 신품종으로 과일의 경도와 향, 당도, 비타민C 함유량이 높은 것이 특징이다. SPC그룹 연구소인 이노베이션랩은 2019년 1월부터 비타베리 제품화를 위해 충남 딸기연구소, 논산시와 함께 베이커리에 최적화된 품종으로 만들기 위해 함께 연구해왔다.

SPC그룹 관계자는 “올해 ESG행복상생 프로젝트는 농산물 수매와 제품화를 넘어 농산물 신품종 확대, 청년농부 육성 등 농가의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라며 “동시에 회사도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들로 저변을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SPC그룹은 2020년 9월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가를 돕는 ESG행복상생 프로젝트 진행하고 있다. 강원 평창 감자, 제주 구좌 당근, 충남 논산 딸기, 전남 무안 양파, 경북 영주 풍기인삼 등을 활용한 제품을 선보이며 상생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것이다.

song@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2년 01월 제2913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2년 01월 제2913호
    • 2022년 01월 제2912호
    • 2022년 01월 제2911호
    • 2022년 01월 제2910호
    • 2021년 12월 제2909호
    • 2021년 12월 제2908호
    • 2021년 12월 제2907호
    • 2021년 12월 제2906호
    • 2021년 11월 제2905호
    • 2021년 11월 제2904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겨울 장염, ‘이것' 조심해야  겨울 장염, ‘이것' 조심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