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라이프

'화요청백전' 정동원·장민호·김수찬, 물폭탄 게임 구멍 등극 '웃음 빵'

  • 사진=TV조선
'화요청백전' 정동원, 장민호, 김수찬이 각각 물폭탄 게임계 '구멍'으로 등극한다.

4일 방송되는 TV CHOSUN ‘화요청백전’에서는 발로 물바가지 옮기기 게임에 나선 출연진들의 모습이 그려진다.

청팀 김재엽, 장민호, 홍지윤, 정동원, 모태범과 백팀 이만기, 김수찬, 별사랑, 영탁, 도경완이 대표단으로 출격해 팀워크 확인에 나섰다. 하지만 멤버들끼리 서로 호흡도, 키도 다른 탓에 여기저기서 예상치 못한 사고가 발생하면서 더 강력해진 웃음폭탄을 터트렸다.

더욱이 청팀 정동원과 장민호, 백팀 김수찬이 각 팀의 구멍으로 등극하면서 폭소를 유발했다. 먼저 정동원은 다른 멤버들 보다 상대적으로 신체적 조건이 불리해 모두가 만류했지만, 넘치는 의욕으로 대표단에 합류했다.

그러나 옆 사람에게 물바가지를 받는 족족 여기저기로 쏟아내면서 재미와 함께 귀여운 매력을 한껏 발산했다. 더불어 청팀 장민호도 김재엽으로부터 물바가지를 받을 때마다 흔들리는 다리를 호소하며 얼굴로 쏟아 부어 웃음을 더했다.

백팀의 구멍 김수찬은 시간이 지날수록 점점 잃어가는 균형과 힘으로, 이만기로부터 건네받은 물바가지를 이만기 얼굴에 그대로 투척,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보다 못한 영탁이 출동해 김수찬과 자리를 바꾸면서 이만기에게 받은 물바가지를 완벽하게 이동시켜 ‘발가락 대왕’의 타이틀을 거머쥐었다. 물폭탄과 웃음폭탄이 동시에 터지는 난리 북새통 상황 속에서 과연 승리를 가져갈 팀은 어디일지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제작진은 “청팀, 백팀 모두 의욕적인 마음과 달리, 따라오지 못하는 몸으로 굴욕 매력을 발산하며, 쉴 새 없이 웃음을 선사했다”며 “아무 생각 없이 웃고 싶은 시청자분들은 ‘화요청백전’을 꼭 찾아와 달라”고 전했다.

'화요청백전'은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1년 05월 제2877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1년 05월 제2877호
    • 2021년 05월 제2876호
    • 2021년 04월 제2875호
    • 2021년 04월 제2874호
    • 2021년 04월 제2873호
    • 2021년 04월 제2872호
    • 2021년 03월 제2871호
    • 2021년 03월 제2870호
    • 2021년 03월 제2869호
    • 2021년 03월 제2868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변비 없는 사람도 숙변이 5Kg 변비 없는 사람도 숙변이 5K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