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어린이 카페인 섭취 주범은 '탄산음료'

기여도 64% 차지… 성인은 커피믹스 71%로 최고
  • 어린이 카페인 섭취량에 차지하는 비중은 콜라를 비롯한 탄산음료가 64%로 가장 높았고 혼합 음료와 아이스크림류가 각각 20%와 5%로 나타났다. 주간한국 자료사진
어린이와 청소년 카페인 섭취의 주원인은 콜라 등 탄산음료인 것으로 조사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010년 국민건강영양조사 자료를 분석한 결과, 우리 국민 1인당 카페인 일일섭취량은 평균 67.1㎎으로, 성인 기준 최대 일일섭취권고량 400㎎에 견줘 낮은 수준이라고 지난 6일 밝혔다.

20세 이상 성인의 하루 평균 카페인 섭취량은 86.9㎎으로 최대 권고량 400㎎(임신부는 300㎎)의 22% 수준이었다.

성인 남성이 하루 평균 104.5㎎을 섭취해 여성의 74.8㎎보다 다소 많았다. 우리나라 성인 남녀의 카페인 섭취량은 미국(FDA 2010년 발표) 남성(216.1㎎)과 여성(165.3㎎)의 절반 이하였다.

성인 전체의 평균 카페인 섭취량은 권고량에 비해 낮았지만 섭취량 상위 5% 성인 인구의 경우 최대 권고치를 10% 정도 초과한 약 440㎎을 하루에 먹고 있었다.

성인의 카페인 섭취량에 기여하는 비중은 커피믹스가 71%로 가장 높고, 전문점 커피 등 커피침출액(17%), 캔커피 등 커피음료(4%), 탄산음료(4%) 순으로 조사됐다.

14∼19세 청소년은 최대 일일섭취권고량(체중 1㎏ 당 2.5㎎)의 21% 수준인 30.6㎎을, 8∼13세 어린이는 권고량의 12% 수준인 12.1㎎을 섭취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어린이 카페인 섭취의 기여도는 콜라를 비롯한 탄산음료가 64%로 가장 높았고 혼합음료와 아이스크림류가 각각 20%와 5%로 나타났다. 청소년에서도 탄산음료의 섭취 기여도가 50%를 차지했고 커피믹스(19%)와 커피침출액(12%)이 뒤를 이었다.

성인의 주요 카페인 공급원인 커피 제품별 1회 제공량 당 카페인 함량은 전문점 커피(121.3㎎), 커피음료(84.4㎎), 캡슐커피(73.6㎎), 커피믹스(47.5㎎) 순이었다.

최근 청소년과 성인의 카페인 공급 주범으로 지목되는 '에너지 음료'의 경우 1회 제공량 당 카페인 함량이 평균 98.9㎎에 달햇다.

체중 50㎏인 청소년의 카페인 최대 일일섭취권고량은 125㎎으로, 하루에 전문점 커피 1잔 또는 에너지 음료 1캔만 마셔도 이를 초과할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고 식약처는 당부했다.

식약처는 청소년의 과도한 카페인 섭취를 막기 위해 학교 근처 판매 제한과 정책홍보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다. 학교 안과 주변 우수판매업소에서 제품 1㎖ 당 카페인 함량이 0.15㎎ 이상인 고카페인 음료를 판매하지 못하게 하는 '어린이 식생활안전관리 특별법'이 지난달 30일 공포돼 내년 1월 31일부터 시행된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1년 09월 제2895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1년 09월 제2895호
    • 2021년 09월 제2894호
    • 2021년 08월 제2893호
    • 2021년 08월 제2892호
    • 2021년 08월 제2891호
    • 2021년 08월 제2890호
    • 2021년 08월 제2889호
    • 2021년 07월 제2888호
    • 2021년 07월 제2887호
    • 2021년 07월 제2886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향긋하고 따끈한 허브차 한 잔 어떠세요?  향긋하고 따끈한 허브차 한 잔 어떠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