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헬스] 습진과 ‘한포진’ 꼭 구분하세요

주부들은 가사를 하면서 곰팡이균에 자주 노출 된다. 특히 손과 발끝에 물집이나 갈라짐이 생기고 붉은기와 가려움증까지 동반한 증상이 자주 생긴다. 사람들은 이를 단순한 습진으로 여겨 방치하지만, 이는 ‘한포진’이란 피부질환일 수 있다.

‘한포진’이 발병하는 이유는 개개인의 면역력에 따른 영향 때문이다. 개인이 받는 환경적 요인으로 인한 면역력 저하 및 불균형한 면역 등이 주요 발병 요인이 될 수 있다. 그러므로 사람마다 질환에 대한 원인이 다를 수 있지만, 이에 따른 치료법도 다양해 충분히 개선 가능한 질환이다.

‘한포진’의 증상은 손과 발에 작은 수포(물집)들이 일시적으로 나타났다가 금세 사라지는 것이다. 이 작은 수포들은 점점 큰 수포들로 뭉쳐지거나 가려움증과 통증을 유발해, 심한 경우 갈라지거나 피부 출혈이 생길 수 있다. 그러므로 증세가 더욱 심각해지기 전 발병 원인을 확인하기 위한 초기치료가 중요하다.

이와 같이 정확한 원인 파악이 중요한 ‘한포진’을 확실하게 개선 하기 위해, 도입된 쿼드-더블 진단법이 있다. 쿼드-더블 진단법이란 피부질환에 따른 4가지 유형의 생리적 특성과 4가지 유형의 병리적 현상을 구별해 각기 다른 치료법을 제안하는 시스템이다.

쿼드-더블 진단법으로 인체의 잘못된 줄기를 잡아 자생적 회복력이 상승되면, 어떠한 약물치료 보다 회복이 빠르고 효과가 강하다. 때문에 난치성 질환으로 불리는 ‘한포진’은 개개인의 특성에 맞게 치료받고 꾸준한 관리를 통해 개선효과를 누릴 수 있다.

이에 고운결한의원 이종우 원장은 “‘한포진’ 치료는 시간이 흘러 저절로 낳을 때까지 기다리는 것보다 면역 체계의 불균형 및 생리적, 병리적 문제 파악이 중요하다”며, “목형, 화형, 금형, 수형으로 분류된 쿼드-더블 진단법에 따른 집중적인 치료가 실시된다면 증상개선이 더욱 빠르게 진행될 것”이라고 전했다.

덧붙여, 이 원장은 “가려움 증상이 심하다면 가려움에 대한 외용 치료법 진행이 선행되어야 하며, 2차 감염 피해를 줄이기 위해 항상 손이나 발을 청결하게 유지하고 자극적인 음식이나 기름진 음식을 자제하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1년 06월 제2883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1년 06월 제2883호
    • 2021년 06월 제2882호
    • 2021년 06월 제2881호
    • 2021년 05월 제2880호
    • 2021년 05월 제2879호
    • 2021년 05월 제2878호
    • 2021년 05월 제2877호
    • 2021년 05월 제2876호
    • 2021년 04월 제2875호
    • 2021년 04월 제2874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내 몸에 맞는 여름 보양식은 따로 있다 내 몸에 맞는 여름 보양식은 따로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