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꼬리뼈를 다치면 바람둥이?

꼬리뼈(coccyx) 어원 제우스신이 인간 신체에 남긴 흔적과 연관
꼬리뼈(coccyx) 어원 제우스 신이 인간 신체에 남긴 흔적과 연관

꼬리뼈를 다친 사람에게 "당신은 바람둥이군요"라고 말하는 것은 그야말로 황당한 일이다. 꼬리뼈 부상과 바람둥이의 상관성은 요즘 언론에 자주 오르내리는 유전자검사로도 결코 밝혀낼 수 없기 때문. 하지만 의학용어의 유래를 찬찬히 살펴보면 꼬리뼈는 분명 바람둥이와 밀접한 관련이 있다.

누군가는 꼬리뼈의 위치를 떠올리고 "아하!" 라는 감탄사와 함께 배시시 웃을 수도 있다. 그런데 틀렸다. 꼬리뼈와 바람둥이의 관계는 저 멀리 그리스라는 나라의 신화에서 찾아야 한다. 우리가 초등학교 중학교 시절에 방학숙제로 자주 읽던 그리스 신화에서 그 실마리를 찾을 수 있다는 뜻이다.

웬일인지 진료실 밖이 어수선하다. 앰뷸런스 소리가 들렸던 것 같기도 한데…. 뭐지? 누가 후송되어 온 걸까? 잠시 뒤, 30대 중반의 젊은 남자가 부축을 받으며 진료실로 들어온다. 앰뷸런스를 타고 온 주인공. 앰뷸런스를 어깨에 둘러메고 왔다고 해도 좋을 만큼 건장한 남자다. 그의 사연은 이랬다. 이틀 전 욕실에서 미끄러지면서 엉덩방아를 크게 찧었다. 그날은 그냥 아픈 대로 하루 종일 누워있었다. 다음 날은 앉았다 누웠다를 반복했다. 그러다 도무지 통증을 참을 수 없어 앰뷸런스를 타고 병원에 왔다. 엉덩이가 너무 아파서 참을 수가 없었다고 했다. 자신의 통증을 이야기하는 입에서 불꽃이 튀었다. 가만 보니 건장하면서도 그리스 조각상처럼 잘 생겼다.

그리스 신화에 나오는 신(神)들의 왕 제우스는 천하의 바람둥이로 알려져 있다. 여러 여인을 탐했고 자녀들 수는 헤아리기도 힘들 정도. 그러나 제우스도 종종 유혹에 실패했던 경우가 있었다. 미모의 여신 헤라를 탐하다 여러 번 거절당했던 것. 거기서 포기할 제우스는 아니었다. 제우스는 뻐꾸기로 모습을 바꾸고 헤라의 무릎 사이로 날아든다. 뻐꾸기로 변신해 바람을 피우려던 제우스도 '꼬리가 길면 잡힌다'란 만고불변의 법칙을 피해갈 순 없었다. 제우스의 반복되는 속셈을 눈치 챈 헤라에게 들켜 퇴짜를 맞는다.

그리스 조각상처럼 생긴 30대남자를 진찰했다. 꼬리뼈 쪽의 통증이 너무 심해 촉진(환부를 만지면서 하는 진찰)도 못할 정도. 꼬리뼈가 부러졌나, 척추뼈는 괜찮을까 등등 여러 생각이 스쳐갔다. X-ray를 찍었다. 다행히 골절은 아니다. 꼬리뼈는 그 주변부에 통증을 느끼는 신경들이 많이 모여 있다. 때문에 큰 충격을 받았을 땐 골절되진 않았더라도 통증이 심해 한 달 이상 앉지 못하는 사람도 많다. 이 남자가 바로 그런 경우다.

뻐꾸기 변신술로 바람을 피우려던 제우스 때문일까? 꼬리뼈의 의학용어 칵식스(coccyx)는 그리스어 뻐꾸기(coccygo)가 어원이다. 제우스가 사람 엉덩이 근처를 못 떠나고 꼬리뼈가 되어버린 것으로 해석할 수 있겠다. 바람둥이 제우스가 인간의 신체에 남긴 자신의 흔적인 셈이다.

건장한 30대남자의 조각상 같은 얼굴을 보며 필자는 그리스 신화 속 제우스와 뻐꾸기와 꼬리뼈를 떠올렸다. 자연스레 필자의 얼굴에 언뜻 미소가 번졌던 것 같다. "당장의 통증만 해결하면 시간이 지나며 차차 괜찮아질 겁니다"라는 필자의 말에 그가 찡그리며 필자를 바라본다. "남은 아파 죽겠는데 팔자 좋은 소리 하고 있네. 웃기는 또 왜 웃어?" 라는 표정이다.

꼬리뼈는 골절되더라도 대부분 수술하지 않아도 된다. 체중이 꼬리뼈 부위로 집중되지 않도록 조심하면 된다. 시간이 지나면 자연치료가 가능하다고 할 수 있다. 그러나 앉는 시간이 많아지면 악화될 확률이 매우 높아진다. 그래서 앉아야할 경우를 대비해 가운데에 구멍이 뻥 뚫린 '도넛방석'을 꼭 가지고 다녀야 한다. 물론 가능하다면 서있거나 누워있는 게 훨씬 좋다.

제우스처럼 건장하고 잘 생긴 남자가 진료실을 나갔다. 그가 앰뷸런스를 둘러메는 대신 도넛방석을 손에 들고 회사에 출근하는 모습을 상상했다. 그의 꼬리뼈가 부디 빨리 완쾌되기를 의자에 앉아 기원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1년 07월 제2888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1년 07월 제2888호
    • 2021년 07월 제2887호
    • 2021년 07월 제2886호
    • 2021년 07월 제2885호
    • 2021년 06월 제2884호
    • 2021년 06월 제2883호
    • 2021년 06월 제2882호
    • 2021년 06월 제2881호
    • 2021년 05월 제2880호
    • 2021년 05월 제2879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여름에 꼭 챙겨 먹어야 할 이것 여름에 꼭 챙겨 먹어야 할 이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