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오세훈, 서울시 의원 대거 동원 세 과시…'탄탄한 조직력' 강조

  • 22일 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국민의힘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와 주호영 원내대표, 의원들이 기자회견을 열고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는 22일 주호영 원내대표와 권영세, 김웅, 윤희숙, 배현진, 태영호, 유경준 등 서울지역 국민의힘 의원들과 함께 기자회견을 열고 안철수 국민의당 서울시장 후보를 겨냥해 세를 과시했다.

오 후보는 이날 국회에서 서울에 지역구를 둔 의원들이 동석한 기자회견에서 자신을 "탄탄한 조직과 자금, 넓은 지지 기반까지 삼박자를 모두 갖춘 제1야당 후보"라고 강조하며 지지를 호소했다.

원외 인사들과의 연대도 강조했다. 오 후보는 윤석열 전 검찰총장, 금태섭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 등 원외 인사들을 언급하며 "단일화가 되면 바로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 홍정욱 전 의원 등 합리적 중도 우파 인사들을 넓게 삼고초려해 명실공히 든든한 개혁 우파 플랫폼을 만들겠다"고 공언했다.

이어 이번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대해 "국가 경제와 국민의 삶을 파탄 낸 무능·무책임한 정권으로부터 서울을 탈환해 내년 정권교체의 교두보를 마련해야 하는 선거"라고 규정했다.

한편 오 후보는 안 후보에 대해 “실체가 불분명한 야권 연대, 정권교체를 외치는 신기루와 같은 후보”라며, 이와 비교해 자신을 "능력과 경험이 검증된 후보, 실체가 있는 대체불가한 후보"라 강조했다.

안 후보 측에서 주장하는 오 후보 사퇴 가능성과 관련해선 "지지율 추이로 볼 때 안 후보 캠프에서 의존할 수 있는 유일한 것"이라며 "바람직하지 않다고 생각하지만 경선 여론조사에 임하는 치열한 경쟁의 하나로 받아들이겠다"고 말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1년 12월 제2906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1년 12월 제2906호
    • 2021년 11월 제2905호
    • 2021년 11월 제2904호
    • 2021년 11월 제2903호
    • 2021년 11월 제2902호
    • 2021년 11월 제2901호
    • 2021년 10월 제2900호
    • 2021년 10월 제2899호
    • 2021년 10월 제2898호
    • 2021년 10월 제2897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코로나 백신 접종 후, 머리 아프고 열나고 어지러워요  코로나 백신 접종 후, 머리 아프고 열나고 어지러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