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김종인 "손실보상 100조원, 與와 협상대상 아냐" 송영길 제안 거부

"윤석열 집권할 때 코로나 대책 수립하기 위해 선대위서 검토하는 사항"
  • 김종인 국민의힘 총괄선대위원장
[주간한국 이재형 기자=대선취재팀] 김종인 국민의힘 총괄선대위원장은 9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피해를 입은 자영업자와 소상공인 등에 대한 손실보상을 위해 회동을 하자는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제안에 대해 "민주당과 협상하기 위한 대상이 아니다"라며 거부 의사를 밝혔다.

김 위원장은 이날 선대위 회의에서 '코로나 손실보상 100조원 검토'에 대해 "윤석열 후보가 대통령에 당선돼 집권할 때 바로 코로나 대책을 수립하기 위한 하나의 방안으로 선대위에서 검토하는 사항"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김 위원장은 이어 "민주당이 생각하는 대처 방안과 우리가 생각하는 대처 방안이 같을 수 없다"고 덧붙였다.

향후 손실보상 규모에 대해 김 위원장은 "코로나 진행 상황을 봤을 때 어떤 경제적인 결과가 나올지 예측이 불가능하다"며 "보다 많은 재원이 필요해 50조원을 넘어서 100조원 기금이 필요할지도 모른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코로나 사태가 매우 심각한 상황으로 전개되는데 선거 과정에서 국민들 심리에 적지 않은 영향을 미칠 것"이라며 "선대위도 코로나 사태를 팔로업할(챙길) 기구가 하나 설치돼야 한다"고 언급했다.

송 대표는 전날 김 위원장의 '100조원 규모 코로나 손실보상' 발언과 관련해 "소상공인을 두텁게 지원하자는 취지에는 전적으로 동의한다"며 민주당에서 송 대표와 윤호중 원내대표, 국민의힘에서 김종인 위원장과 김기현 원내대표간 4자 회동을 제안한 바 있다.

이재형 기자=대선취재팀 silentrock@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2년 01월 제2912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2년 01월 제2912호
    • 2022년 01월 제2911호
    • 2022년 01월 제2910호
    • 2021년 12월 제2909호
    • 2021년 12월 제2908호
    • 2021년 12월 제2907호
    • 2021년 12월 제2906호
    • 2021년 11월 제2905호
    • 2021년 11월 제2904호
    • 2021년 11월 제2903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미인은 자율신경이 안정된 사람  미인은 자율신경이 안정된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