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이재명 "野, 남녀·세대갈등 부추겨" vs 이준석 "복어 좀 드셨나"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 사진=연합뉴스
[박준영 기자]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는 15일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와 이준석 대표를 향해 “남녀갈등, 세대갈등을 부추기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 발언을 두고 이 대표는 “복어 좀 드셨느냐”라고 비꼬았다.

이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에 “최근 선거를 보면서 여러 가지로 우려스러운 상황을 목도하게 된다”면서 “남녀갈등 세대갈등을 부추기는 것이 그렇다”고 썼다.

이 후보는 “이런 선거 전략은 이전까지 듣도 보도 못한 것”이라면서 “속으로야 그런 생각을 한다 해도 차마 입 밖으로 얘기하지 못했던…정치, 선거에서 해서는 안 될 금기 같은 것이었다”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그런데 제1야당 대통령 후보와 대표가 이런 국민분열적 언동을 아무렇지도 않게 하고, 또 버젓이 기사 제목이 되는 것이 놀랍기만 하다”면서 “남녀 갈등, 세대 갈등 조장은 모두 공통점이 있다. 세상을 흑과 백으로만 나누고, 국민을 둘로 갈라놓는다는 점에서 제2의 지역주의나 다름없다”고 비판했다.

이 후보는 “정치는 분열을 조장하는 대신 갈등을 조정하고 공동체를 통합하는 역할을 해야 한다고 믿는다”면서 “쉽지 않은 길처럼 보입니다만 저는 국민의 집단지성을 믿고 그 길을 가고자 한다”고 말했다.

그는 페이스북 글 하단에 윤석열 후보의 ‘여성가족부 폐지’ 7글자 게시물을 캡처해 놓기도 했다.

이에 이준석 대표는 페이스북에 이 후보의 이런 발언을 다룬 기사를 링크한 뒤, “본인이 생각하는 젠더관과 2030을 위한 공약과 정책을 내놓으면 되지 뭐 이리 말이 많습니까”라고 썼다.

그러면서 “복어 좀 드셨습니까”라면서 “편집에 여념이 없겠지만 닷페이스 출연 영상 보고 추가 말씀 드리겠다”고 비꼬았다.

이 대표는 평소 젠더 이슈를 다루기 힘든 ‘복어 요리’에 빗댄 바 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2년 01월 제2913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2년 01월 제2913호
    • 2022년 01월 제2912호
    • 2022년 01월 제2911호
    • 2022년 01월 제2910호
    • 2021년 12월 제2909호
    • 2021년 12월 제2908호
    • 2021년 12월 제2907호
    • 2021년 12월 제2906호
    • 2021년 11월 제2905호
    • 2021년 11월 제2904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겨울 장염, ‘이것' 조심해야  겨울 장염, ‘이것' 조심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