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연예

[골프 칼럼] ‘그린스피드’ 제대로 파악하기 그리고 이상적인 ‘볼스피드’

그린스피드(Green Speed)란 그린의 영향으로 볼의 스피드가 달라지는 것을 의미한다. 그린스피드는 잔디의 길이, 그린의 경도(단단함의 정도), 모래 등 이물질의 유입정도, 수분 등 다양한 요인에 의해 결정된다.

  • 유토이미지
그린스피드 측정

그린스피드는 스팀프미터(Stimpmeter)라는 도구를 사용하여 측정한다. 미국골프협회(USGA)는 36인치 길이의 V자로 파인 구르브의 스팀프미터를 사용하여 [그림 1]과 같이 20.5도의 기울기로 세팅한 후 30인치 지점에서 볼을 굴려 측정하여야 한다고 규정하고 있다.

그린의 빠르기

USGA는 그린의 빠르기에 대하여 [표 1]과 같이 상대적으로 느리게 규정하고 있는 반면, US Open에서는 [표 2]와 같이 상대적으로 빠르게 적용하고 있다. 최근에는 대부분의 투어 대회에서 US Open 기준 이상으로 그린을 빠르게 세팅하고 있다.

그린스피드와 경사도의 관계

그린스피드에 따라 홀컵 주변의 경사도는 달라질 수 있다. 즉, 그린스피드가 빨라지면 홀컵 주변의 경사도는 낮아져야 하지만, 반대로 그린스피드가 늦어지면 홀컵 주변의 경사도는 높아져도 된다.

[그림 2]는 USGA가 권고하는 그린스피드에 따른 경사도이다. [그림 2]의 ①과 같이 그린스피드 3.3미터의 그린에서는 홀컵에서 약 90센티미터 이상 유지되어야 하는 권장 경사도가 최대 약 2.2도이지만, 그린스피드 2.4미터에서는 경사도가 최대 약 2.9도까지 허용된다.

라운드를 하다보면 종종 [그림 2]의 레드존에 해당되는 그린스피드와 경사도를 경험한다. 하지만 이는 재미를 위해서는 필요한 세팅일 수 있겠지만, 실제 경기에서는 변별력을 낮추기 때문에 제한되어야 하는 세팅이다.

최적의 볼스피드

그럼 가장 이상적인 볼스피드는 어느 정도일까?

미국의 골프교습가 Pelz(2000)는 [그림 3]의 ①, ③과 같이 볼이 홀을 약 23-43센티미터 지나치는 스피드라고 하였고, 미국 PGA 티칭 매뉴얼(1990)에서는 ②와 같이 볼이 홀을 약 30센티미터 정도 지나치는 스피드라고 명시하고 있다.

그린스피드는 퍼팅 경기력에 중요한 영향을 미친다. 따라서 퍼팅의 성공률을 높이기 위해서는 그린스피드를 잘 파악하는 것 또한 매우 중요하다.

칼럼니스트 김구선

이학박사/MBA. 미국 위스콘신주립대에서 국제경영학을 전공했다. 현재는 서경대학교 경영문화대학원 교수로 재직 중이며, 한국골프학회 부회장으로도 활동하고 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2년 01월 제2913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2년 01월 제2913호
    • 2022년 01월 제2912호
    • 2022년 01월 제2911호
    • 2022년 01월 제2910호
    • 2021년 12월 제2909호
    • 2021년 12월 제2908호
    • 2021년 12월 제2907호
    • 2021년 12월 제2906호
    • 2021년 11월 제2905호
    • 2021년 11월 제2904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겨울 장염, ‘이것' 조심해야  겨울 장염, ‘이것' 조심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