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성형칼럼] 발 예쁜 미인은 발을 아낀다


여름철 샌들이나 슬리퍼를 신고 다니다 보면 발이 유난히 거칠어 지고 뒤꿈치나 발바닥에 굳은 살이 생기는 것을 목격할 수 있다. 특히 높은 굽의 샌들이나 슬리퍼는 발바닥과 발가락에 강한 압박을 가하고 신발과의 마찰이 심해지기 때문에 티눈이나 굳은 살이 심해진다.

얼마 전 병원을 찾은 27살의 한 여성은 꽉 맞는 슬리퍼를 불편하고 발이 아파도 참고 작년 내내 신고 다녔는데 발가락 마디에 굳은 살이 심하게 생겨서 지금은 발가락 모양이 너무 흉하게 변해 어디에 가서도 발을 보여줄 수 없게 되었다며 굳은 살을 매끄럽게 없애는 치료방법에 대해 물었었다.

굳은 살이나 티눈은 지나치게 딱딱한 소재거나 발에 잘 맞지 않는 신발, 걷는 습관 등, 만성적 자극이나 압박에 의해 피부 표면의 각질층이 부분적으로 두꺼워져 딱딱하게 되는 것을 말한다. 시간이 지날수록 딱딱한 부위가 노란 빛의 판같이 보이면 굳은살인데 티눈에 비해 아프거나 일상 생활에 크게 불편한 경우는 거의 없지만 여성들에겐 미용적으로는 문제가 된다.

반면, 티눈은 국소적으로 각질이 딱딱해지며 피부속 진피층의 밑부분으로 파고 드는 경향이 있어서 통증이 따른다. 사마귀와 비슷하여 가끔 혼동을 하는 경우가 있는데, 티눈은 병변부 중심에 반투명한 딱딱한 눈이 있다.

굳은 살의 경우에는 화농성 염증을 일으키지 않으면 집에서 목욕을 한 뒤 피부가 연해질 때 버퍼 등으로 가볍게 문질러 주고 오일이나 크림을 발라 건조함을 막아주면 없앨 수 있고 티눈도 약국에서 구입하는 티눈반창고를 이용하면 증상을 완화시켜주거나 일시적으로 통증을 경감시킬 수 있다. 그러나 자가 치료 후에도 고통이 지속되고 없어지지 않는다면 병원에서 전문적인 치료를 받는 것이 좋은데, 최근에는 레이저를 통해 간단히 티눈이나 굳은살을 없애주는 방법이 있으므로 전문의와 상담 후 치료 받으면 큰 도움이 될 것이다.

티눈과 굳은 살은 이 같은 치료후에도 지속적인 관리와 주의가 필요한데, 질환이 생기게 하는 자극 요인을 제거하지 못하면 자꾸 반복해서 생길 수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신발은 편한 것으로 선택하며 뼈에 구조적인 결함이 있다면 그것을 해결하고, 걷는 습관에 문제가 있다면 그것 역시 고쳐야 반복되는 고생을 하지않게 된다.

장가연 원장 / 아름다운나라 성형외과 피부과 www.anacli.co.kr

입력시간 : 2004-07-05 10:25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1년 07월 제2888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1년 07월 제2888호
    • 2021년 07월 제2887호
    • 2021년 07월 제2886호
    • 2021년 07월 제2885호
    • 2021년 06월 제2884호
    • 2021년 06월 제2883호
    • 2021년 06월 제2882호
    • 2021년 06월 제2881호
    • 2021년 05월 제2880호
    • 2021년 05월 제2879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여름에 꼭 챙겨 먹어야 할 이것 여름에 꼭 챙겨 먹어야 할 이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