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한수원, 원전안전 자문위원 위촉…“원전 안전 강화 차원”

운영·정비 등 분야별 외부전문가 12명, 자문 및 현장점검 활동
  • 한수원이 25일 원전안전 강화를 위한 원전안전 자문위원단 위촉식을 개최했다. 왼쪽에서 여섯번째 정재훈 한수원 사장. (사진=한국수력원자력 제공)
[주간한국 송철호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이하 한수원)이 원전 운영의 투명성을 확보하고 원전 안전을 강화키 위해 25일 서울 더플라자 호텔에서 운영·정비·건설·방사선·산업안전·안전문화 등 6개 분야 외부전문가 12명을 ‘원전안전 자문위원’으로 위촉하고 원전 현안설명회 및 자문회의를 개최했다.

위원장은 황주호 경희대 교수가 선출됐고 각 분야 자문위원으로 ▲원전운영 분야 황주호 경희대 교수, 정동욱 중앙대 교수 ▲원전정비 분야 박양기 전 한수원 기술혁신본부장, 김국헌 서울대학교 대학원 교수 ▲원전건설 분야 김무환 포항공과대학교 총장, 김광암 법무법인 로고스 변호사가 위촉됐다.

또 ▲방사선 분야 김창락 국제원자력대학원대학교 교수, 김기현 서울대학교 교수 ▲산업안전 분야 원종일 동국대학교 교수, 최흥구 산업안전보건공단 센터장 ▲원자력 안전문화 분야 박윤원 기술단체 대전연합회장·비즈 대표, 송하중 경희대학교 교수가 위촉됐다.

자문위원은 각 분야별로 원자력발전소의 안전 관련 현안사항들이 적절하게 조치되고 있는지 확인하고 필요시 현장점검 수행 및 최고경영진에게 자문 역할을 하게 된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원전 안전운영에 대한 국민적 관심과 참여 요구를 적극 수용해 분야별 최고 전문가들을 자문위원으로 위촉했다”며 “자문위원 의견을 회사 정책에 적극 반영해 원전 안전성을 높이는 것은 물론 원전 운영의 신뢰성과 투명성을 높이겠다”고 밝혔다.

song@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1년 07월 제2888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1년 07월 제2888호
    • 2021년 07월 제2887호
    • 2021년 07월 제2886호
    • 2021년 07월 제2885호
    • 2021년 06월 제2884호
    • 2021년 06월 제2883호
    • 2021년 06월 제2882호
    • 2021년 06월 제2881호
    • 2021년 05월 제2880호
    • 2021년 05월 제2879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여름에 꼭 챙겨 먹어야 할 이것 여름에 꼭 챙겨 먹어야 할 이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