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동원F&B, 필(必)환경 경영 앞장…ESG 기업으로 발돋움

플라스틱 저감화, 친환경 사내 캠페인 등 지속가능한 경영활동 실시
  • 무라벨 친환경 생수 ‘동원샘물 라벨프리’ (사진=동원F&B 제공)
[주간한국 송철호 기자] 동원F&B는 건강한 식품을 소비자에게 제공하는 것을 넘어 기업 활동 전반에 환경적인 책임을 다하기 위해 필(必)환경 경영에 앞장서고 있다. 플라스틱 저감화, 친환경 사내 캠페인 등 지속가능한 경영활동을 실시하며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기업으로 발돋움하고 있다.

무라벨 친환경 생수 ‘동원샘물 라벨프리’

동원F&B는 최근 페트병 몸체와 뚜껑에 라벨을 없앤 무라벨 친환경 생수 ‘동원샘물 라벨프리’를 출시했다. 동원샘물 라벨프리는 페트병에서 비닐 라벨을 떼어내는 번거로움 없이 음용 후 바로 분리배출할 수 있는 친환경 제품이다. 몸체는 물론 뚜껑에도 라벨을 없애 재활용 편의성을 더욱 높였다.

동원F&B는 소비자가 일상 속에서 자연스럽게 친환경 활동을 실천할 수 있도록 동원샘물 라벨프리를 기획했다. 제품을 이용하는 것만으로도 분리배출에 참여할 수 있고 플라스틱 폐기물을 감축할 수 있다는 취지다.

동원샘물 라벨프리는 제품명을 페트병에 레이저 인쇄 방식으로 새겨 넣었다. 인쇄 과정에서 잉크를 사용하지 않은 순도 높은 페트병이어서 재활용성이 더욱 높다. 기존 라벨에 적혀있던 제품명, 수원지, 무기물 함량 등 제품 표기사항은 개별 상품 묶음 포장을 위한 쉬링크 패키지 손잡이에 기재해 포장재 재활용까지 고려했다.

동원F&B는 페트병 무게 자체도 크게 줄여 친환경 요소를 더욱 강화했다. 동원F&B는 2013년 환경부와 페트병 경량화를 위한 실천 협약을 체결하고 플라스틱 저감화를 진행하고 있다. 동원샘물 500mL 페트병의 경우 2013년 19g 대비 26% 줄어든 14g으로 업계 최경량 수준이다. 동원F&B는 올해에도 약 4g을 추가로 줄이는 등 지속적인 저감화를 진행할 예정이다,

동원F&B는 소비자가 가장 많이 찾는 상품인 동원샘물 2L 6개입 묶음 상품에 우선적으로 무라벨을 적용하고 향후 500mL 용량 제품에도 적용해 오프라인 경로까지 확대 운영한다는 계획이다.

동원F&B ‘동원샘물’은 경기도 연천군과 충북 괴산군의 심층암반수를 취수해 천연 미네랄이 풍부한 생수 브랜드다. 연천군에서는 국내 최고 수준의 깊이인 지하 440m에 위치한 깨끗한 암반수를 취수하고 있고 괴산군 암반수는 다른 지역보다 칼슘이 풍부한 특징을 갖고 있다. 깨끗한 원수에 총 7단계 여과 과정과 5번의 자외선 살균 공정까지 더해 더욱 꼼꼼히 생산한다.
  • 국내 최초 무(無)라벨 친환경 차음료 ‘에코보리’ (사진=동원F&B 제공)
국내 최초 무(無)라벨 친환경 차음료 ‘에코보리’

동원F&B는 지난 5월 국내 차음료 중 최초로 라벨을 없앤 무(無)라벨 친환경 제품 ‘에코보리’를 출시했다. 에코보리는 제품 용기에 부착하던 라벨을 제거해 플라스틱 비닐 사용량을 줄이고 재활용 효율을 높인 친환경 제품이다. 따로 라벨을 뜯는 번거로움 없이 바로 분리배출이 가능하다. 상품명, 유통기한, 영양성분 등 제품 의무표시사항은 박스 포장재에 표기했다.

동원F&B는 페트병 경량화를 통해 제품의 친환경 요소를 더욱 강화했다. 동원그룹 종합포장재 계열사 동원시스템즈와 협력해 에코보리 페트병 무게를 같은 용량의 기존 자사 페트병 대비 약 25% 줄여 플라스틱을 절감했다. 에코보리는 묶음포장용 비닐 대신 종이박스만으로 포장해 더욱 친환경적이다.

또 페트병과 박스포장에 각각 이지그립(Easy-Grip)을 도입해 편의성을 높였다. 페트병 중간에 홈을 만들어 병을 손쉽게 잡고 이용할 수 있도록 했고 종이박스 양쪽에 손잡이 구멍을 만들어 편리하게 옮길 수 있도록 만들었다.

에코보리는 100% 국내산 보리로 만들어 보리의 고소한 맛이 진하며 0kcal로 열량이 없어 식수 대용으로 즐기기 좋은 차음료 제품이다. 보리차는 이뇨작용이 없어 체내 수분 보충과 갈증 해소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 동원그룹의 무균충전(Aseptic Filling) 공법으로 만들어 보리 본연의 영양과 맛이 살아있다. 무균충전 공법은 외부 균의 침입이 불가능한 무균설비에서 살균한 음료를 페트에 담는 공법으로, 살균을 위한 열처리 공정이 없기 때문에 원료의 영양소를 최대한 유지하면서 원료가 가진 고유의 맛과 향을 살릴 수 있다.
  • 동원선물세트 플라스틱 저감 전후 비교 모습. (사진=동원F&B 제공)
플라스틱 포장재 완전히 없앤 ‘노 플라스틱’ 친환경 선물세트

동원F&B는 지난해 추석 선물세트의 플라스틱 트레이 무게를 평균 10% 씩 줄인데 이어 올해 설에는 필환경 요소를 더욱 강화한 ‘노 플라스틱’(No Plastic) 선물세트 2종을 출시했다. 각각 동원참치로 구성된 ‘현호’, 리챔으로 구성된 ‘리챔18호’다.

노 플라스틱 선물세트는 포장에 사용되는 플라스틱 트레이를 종이 재질로 교체하고 기존 부직포 가방이 아닌 종이 가방에 담아 모든 포장을 완전히 재활용할 수 있도록 한 제품이다. 특히 리챔18호는 리챔 플라스틱 뚜껑까지 없애 플라스틱을 완전히 없앴다.

동원F&B는 선물세트 구성품의 위치를 재배치하고 간격을 최대한 줄이는 작업을 통해 모든 선물세트의 포장 공간 비율을 전면 축소했다. 이를 통해 선물세트에 사용되는 플라스틱 트레이 무게를 세트 하나당 평균 10% 씩 줄일 수 있게 됐다.
  • 플라스틱 용기 없앤 ‘양반김 에코패키지’ (사진=동원F&B 제공)
플라스틱 용기 없앤 ‘양반김 에코패키지’…연간 27톤 플라스틱↓

동원F&B가 플라스틱 용기를 없앤 친환경 조미김 ‘양반 들기름김 에코패키지(Eco-Friendly Package)’ 판매로 연간 약 27톤 플라스틱을 절감하는 효과를 거뒀다.

외부 충격으로부터 내용물을 보호하기 위해 사용되는 플라스틱 용기를 없앤 친환경 조미김 양반 들기름김 에코패키지는 지난해 7월 출시 이후 1년 동안 약 500만 봉 이상 판매됐다. 양반 들기름김 에코패키지는 플라스틱 용기를 제거하고 제품 포장 부피까지 줄여 비닐과 종이박스 등 포장 쓰레기를 기존 대비 3분의 1 수준으로 절감했다.

이를 통해 동원F&B는 연간 약 27톤 플라스틱과 약 110톤 종이 폐기물을 절감하는 효과를 거뒀다. 이는 각각 동원샘물 500mL 페트병 약 193만 개, A4용지 약 2200만 장에 달하는 양이다.

양반 들기름김 에코패키지는 국내 조미김 최초로 ‘레이저 컷팅 필름’을 도입해 제품을 뜯는 과정에서 조미김이 함께 찢어지는 문제를 해결했다. 레이저 컷팅 필름은 고열의 레이저로 필름 겉면에 작은 구멍들을 내 점선을 만들어 쉽게 찢어지도록 만든 포장재로, 동원시스템즈와 2년여 간의 연구를 통해 개발했다.

동원F&B는 최근 ‘양반김’의 다른 품목에도 에코패키지를 적용한 ‘양반 명품김 에코패키지’를 선보이는 등 친환경 제품을 확대해나가고 있다. 동원F&B는 ESG 경영의 일환으로 조미김 에코패키지 라인업을 점차적으로 확대해 2023년 연간 약 200톤 플라스틱 절감을 목표로 하고 있다.
  • 친환경 보냉재 ‘동원샘물 프레쉬’ (사진=동원F&B 제공)
친환경 보냉재 ‘동원샘물 프레쉬’

지난해 3월에는 아이스팩을 대체하고 친환경 보냉재로 활용할 수 있는 국내 최초 얼린 샘물 보냉재 ‘동원샘물 프레쉬’를 선보였다.

신선식품 포장에 쓰이는 아이스팩은 플라스틱 성분의 아이스젤이 들어있어 재활용이 불가능하고 싱크대나 하수구에 버릴 경우 환경오염의 원인이 된다. 동원샘물 프레쉬는 페트 채로 얼려 아이스팩 대신 사용할 수 있고 페트에 들어있는 생수는 음용이 가능해 활용도가 높다.

동원샘물 프레쉬에 들어있는 생수는 시판되고 있는 제품과 동일한 물이기 때문에 별도로 보관했다가 언제든지 음용이 가능하다. 동원샘물 프레쉬 페트병은 100% 재활용 및 재사용이 가능하며 플라스틱 저감화를 지속해 2013년 환경부로부터 환경성적표지 인증을 받았다.

페트병 무게를 12.9% 줄여 국립산립과학원 측정 기준으로 연간 소나무 837만 그루를 심는 환경보호 효과를 인정받은 결과다. 또 일반 소비자 판매용 동원샘물 제품과 달리 환경 보호 메시지를 담은 라벨을 부착했고 라벨을 페트병에서 쉽게 뗄 수 있도록 제작해 분리수거가 더욱 편리하다.

동원F&B 관계자는 “동원샘물 프레쉬는 환경 보호도 실천하고 고객들에게 편리함도 제공할 수 있다”며 “최근 사회적으로 환경보호의 중요성이 강조되는 만큼 많은 업체들이 동원샘물 프레쉬를 통해 필환경 경영에 동참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 폐페트병으로 만든 친환경 유니폼을 ‘동원샘물’ 대리점에 배포했다. (사진=동원F&B 제공)
폐페트병으로 만든 친환경 유니폼 ‘동원샘물’ 대리점에 배포

동원F&B가 지난달 전국 동원샘물 대리점에 폐페트병으로 만든 친환경 유니폼을 배포하고 ESG 경영 강화에 나섰다.

이번에 배포한 친환경 유니폼은 투명 폐페트병을 재활용해 만든 업사이클링 의류로, 유니폼 1벌당 14개 500mL 폐페트병이 활용됐다. 동원F&B는 친환경 유니폼 약 500여 장을 전국 동원샘물 대리점에 배포해 현장 임직원들이 ESG 경영에 동참하고 지속가능한 기업 활동을 함께 실천해나가는 계기를 마련했다.

예비 사회적 기업 그린앤프로덕트와 협업을 통해 제작한 이번 유니폼은 신축성이 좋고 가벼워 착용감이 뛰어나며 지퍼 주머니와 펜꽂이 등 수납 기능이 있어 실용적이다. 유니폼 뒷면에는 환경 보호 메시지를 담은 동원F&B 필환경 로고를 삽입해 의미를 강조했다. 동원F&B는 향후 폐페트병을 활용한 다양한 친환경 굿즈를 선보일 계획이다.
  • 필환경기업 동원 캠페인 로고. (그래픽=동원F&B 제공)
전사적 친환경 캠페인 ‘에코챌린지’

‘에코챌린지’(Eco Challenge)는 ‘5R’(Reduce, Replace, Redesign, Recycle, Restart)의 행동 양식을 바탕으로 실생활 속 작은 실천부터 전사적 경영방침까지 환경보호를 위한 다양한 계획을 실행하는 동원F&B 사내 친환경 캠페인이다. 임직원의 친환경 의식을 높이고 각 사업부별 친환경 사업으로 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늘린다는 목표로, 자발적으로 구성된 사내 프로젝트 TF가 주축이 돼 시작됐다.

동원F&B는 유가공, 상온 가정간편식(HMR), 냉동식품 등 식품 전반의 포장재를 줄여 환경 보호에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연간 감축 목표는 플라스틱 166톤, 종이 211톤으로 각각 500ml 생수병 1100만 개, A4용지 4200만 장에 달하는 양이다. 포장 시 개별 제품 사이 공간을 최대한 줄이고 포장 디자인을 새롭게 제작하는 등 다양한 전략으로 모든 사업부가 동참해 필환경 경영 문화를 만들어간다는 방침이다.

이 밖에 사내 임직원들이 스스로 친환경 행동에 동참할 수 있도록 릴레이 챌린지를 운영하고 있다. 임직원들이 실생활 속에서 이면지 활용, 텀블러 사용, 분리수거 생활화, 잔반 줄이기, 화분 가꾸기 등을 실천하고 사내 온라인 게시판에 공유한 뒤 다음 참가자를 지목하는 릴레이로 친환경 활동 참여를 독려하는 방식이다.

song@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1년 10월 제2900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1년 10월 제2900호
    • 2021년 10월 제2899호
    • 2021년 10월 제2898호
    • 2021년 10월 제2897호
    • 2021년 09월 제2896호
    • 2021년 09월 제2895호
    • 2021년 09월 제2894호
    • 2021년 08월 제2893호
    • 2021년 08월 제2892호
    • 2021년 08월 제2891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뇌파가 자율신경기능과 무슨 상관?  뇌파가 자율신경기능과 무슨 상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