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한화시스템, 자동차 전장사업 본격 진출…나이트비전 시장 공략

트루윈과 합작법인 추진…IR 센서·車 전장 센서 3종 등 MEMS 반도체 집중개발
  • 어성철 한화시스템 대표이사(오른쪽)와 남용현 트루윈 대표가 체결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화시스템 제공)
[주간한국 송철호 기자] 한화시스템이 차량용 센서업체 트루윈과 손잡고 자동차 전장(電裝) 부품 시장에 본격적으로 뛰어든다. ‘자율주행차의 눈’이라고 할 수 있는 나이트비전 핵심 부품 IR(Infrared, 적외선) 센서 및 전장 센서와 같은 MEMS(미세전자기계시스템) 차량용 반도체 생산에 나선다.

한화시스템은 15일 서울 중구 장교동 한화빌딩에서 트루윈과 IR 센서·차량 부품용 센서의 개발과 제조를 위한 합작법인(JV) 및 생산설비에 관한 합작투자 계약(JVA, Joint Venture Agreement) 체결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양사 자본금은 360억 원 규모며 한화시스템과 트루윈이 51대49 비율로 지분을 확보한다.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한 중소기업 투자를 통해 한화시스템은 나이트비전 사업화를 가속화 하고 트루윈은 전장 모듈을 고도화 하는 ‘상생 모델’이다.

한화시스템과 트루윈이 연내 설립할 합작법인은 MEMS 반도체 팹(Fab, 전용설비)부터 구축, 최첨단 IR 센서와 자동차 전장 센서 3종을 집중 개발 및 생산할 예정이다.

원거리 IR 센서는 자율주행차량 주행 식별에 있어 필수적인 나이트비전에 장착되며 차량 내 다양한 부품에 적용되는 센서 3종은 ▲자기유도방식 근접감지 센서(EPS) ▲압력 센서(IPS) ▲고온측정 센서(HTS) 등이다.

MEMS 반도체 팹은 대전 유성구 소재 트루윈 사업장 용지 내에 지어질 예정이며 2023년 본격적인 차량 전장 센서 생산을 목표로 하고 있다.

윤석은 한화시스템 미래기술사업부장은 “자율주행차·수소 전기차 시장이 폭발적으로 성장할 ‘차세대 전장산업’ 태동기를 양사의 기술 경쟁력과 역량을 결집해 대비하고자 한다”며 “특히 이번 합작투자를 통해 고가의 IR센서를 혁신적인 기술로 저가화함으로써 차량용 나이트비전은 물론 스마트폰에도 적용이 가능하도록 새로운 시장을 창출해 나갈 것”이라 말했다.

한화시스템은 지난 40여 년간 감시정찰용 전자광학 장비와 전차·장갑차의 나이트비전, 주·야간 조준경·관측경 등을 개발 및 공급해오며 국내 최고 수준의 센서 기술 경쟁력을 입증해왔다.

지난해 ‘지능형 다목적 열상엔진 모듈’인 퀀텀레드를 출시하며 차량용 나이트비전 시장 진입을 알렸고 올해 나이트비전 개발을 위한 자율주행기술혁신사업인 ‘주야간 대응이 가능한 열영상 융합형 3D카메라 기술개발’ 국책과제 또한 수주한 바 있다.

song@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1년 09월 제2896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1년 09월 제2896호
    • 2021년 09월 제2895호
    • 2021년 09월 제2894호
    • 2021년 08월 제2893호
    • 2021년 08월 제2892호
    • 2021년 08월 제2891호
    • 2021년 08월 제2890호
    • 2021년 08월 제2889호
    • 2021년 07월 제2888호
    • 2021년 07월 제2887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향긋하고 따끈한 허브차 한 잔 어떠세요?  향긋하고 따끈한 허브차 한 잔 어떠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