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포스코O&M, 소셜벤처기업과 폐고철 업사이클링

와디즈 통해 에코나이프 펀딩 실시...탄소저감 캠페인 일환
  • 폐고철 업사이클링 와디즈. (사진=포스코건설 제공)
[주간한국 이재형 기자] 포스코O&M이 소셜벤처기업 자이너(ZAINER)와 함께 폐고철을 업사이클링해 에코나이프로 재탄생 시키는 사업에 나선다. 국내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와디즈를 통해 오는 29일까지 약 한 달간 이번에 공개된 에코나이프의 펀딩을 실시한다.

대장장이와 폐고철이 콜라보한 에코나이프 제품은 포스코O&M의 포항 생활폐자원 에너지화시설 사업소에서 발생하는 고철을 수거해, 연마, 담금질 등 장인만의 기술을 접목시켜 소장가치를 높였다.

폐고철 업사이클링 프로젝트는 포스코O&M이 실시하는 탄소저감 ‘함께Green그림’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업사이클링을 통한 탄소저감뿐만 아니라 친환경 가치 활동에 다수가 자발적으로 참여할 수 있어 의미가 깊다.

특히, 이번 프로젝트로 대장장이 전통문화계승과 소셜벤처를 지원하게 되며, 제품 판매의 수익금은 자이너와 뜻을 모아 환경보호 및 미래세대를 위한 곳에 전액 기부될 예정이다.

김정수 포스코O&M 대표는 “폐고철을 활용한 업사이클 프로젝트에 크라우드 펀딩까지 접목시켜 젊은 세대로 자발적 동참을 이끌어내고자 한다. 기업이 공존 공생 역할과 책임을 다하는 주체라는 기업시민 경영이념 실천을 전파하게 되어 기쁘다. ”고 말했다.

한편 포스코O&M은 사업 중 발생하는 폐품, 폐집기 등을 활용하여 소상공인 나눔, 정크아트 문화예술 지원 등 다양한 업사이클 프로젝트를 지원하고 있으며, 2050 탄소중립에 적극 동참하여 포스코그룹이 지향하는 함께하고 싶은 기업의 모습을 담은 기업시민 5대 브랜드 활동중인 ▲Green With POSCO(함께 환경을 지키는 회사) 와 공급사, 고객사와 동반성장하는 Together with POSCO(함께 거래하고 싶은 회사) 실천에 앞장서고 있다.

silentrock@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1년 11월 제2905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1년 11월 제2905호
    • 2021년 11월 제2904호
    • 2021년 11월 제2903호
    • 2021년 11월 제2902호
    • 2021년 11월 제2901호
    • 2021년 10월 제2900호
    • 2021년 10월 제2899호
    • 2021년 10월 제2898호
    • 2021년 10월 제2897호
    • 2021년 09월 제2896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자율신경, 아이들을 잘 관찰하세요  자율신경, 아이들을 잘 관찰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