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노인 성병 감염 연평균 12.7% 증가… '어르신'들도 성교육이 필요하다

소변을 봐도 시원하지 않다. 무엇인가로 찌르는 듯한 느낌이 오래 남아 있다. 때론 평소에 보이지 않던 물집이 생기고, 몹시 가렸다. 성병을 의심해야 한다.

임질, 매독, 비임균성 요도염, 음부 포진-.

일반적으로 알려진 성병이 65세 이상의 노인들에게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 성 행위를 통해 세균이나 바이러스에 감염됐거나 기생충이 들어와 생긴 것이다.

노인 인구가 증가하고, 사회적인 인식 변화와 함께 다양한 발기부전 치료제가 개발되면서 성 행위가 활발해졌기 때문이다. 여기에다 제대로 된 성병 교육을 받지 못한 상태에서 성 행위가 이루어지다 보니 성병은 계속 늘어나고 있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은 지난해 건강보험 진료비 지급내역을 분석한 결과 65세 이상 노인의 성병 진료환자가 1만7,265명이었다고 밝혔다. 2006년 1,713명보다 연평균 12.7% 늘어난 수치다.

지난해 전체 성병 진료환자는 35만2,000천명으로 2006년 33만3,000명에서 연평균 1.4% 증가했다. 남성은 2006년 10만4,000명에서 2010년 10만2,000명으로 연평균 0.5% 감소한 반면 여성은 2006년 22만9,000명에서 2010년 24만9,000명으로 연평균 2.2% 증가했다. 또 여성 진료환자는 남성 환자 수의 2.4배를 기록했다.

종류별로는 남성의 경우 헤르페스 바이러스 감염이 36.2%로 가장 많았고 여성은 편모충증(48%)과 헤르페스 바이러스 감염(31.8%)이 대부분이었다. 여성은 남성에 비해 해부학적으로 병균이나 바이러스에 취약한 탓에 감염률이 높다는 것이다.

성병은 얼마든지 예방이 가능하다. 남성의 경우 콘돔 사용을 생활화하고, 여성은 질정 피임제등을 통해 바이러스 감염을 막을 수 있다. 또 정기적인 교육과 상담을 통해 잘못된 성 의식을 바로 잡고, 발병 후에는 곧바로 치료받아 또 다른 감염을 막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 또다른 남자와도… '방송인 A양 동영상'의 모든 것
▶ 앗! 정말?… 몰랐던 '선수'남녀의 연애비법 엿보기
▶ 불륜·헐뜯기 행각도… 스타들의 이혼결별 속사정
▶ 아니! 이런 짓도… 아나운서·MC 비화 엿보기
▶ MB와 측근들 줄줄이 비리 의혹… 이제 시작일 뿐?
▶ 폭력에 멍든 학교, 이정도라니… 적나라한 실상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1년 08월 제2889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1년 08월 제2889호
    • 2021년 07월 제2888호
    • 2021년 07월 제2887호
    • 2021년 07월 제2886호
    • 2021년 07월 제2885호
    • 2021년 06월 제2884호
    • 2021년 06월 제2883호
    • 2021년 06월 제2882호
    • 2021년 06월 제2881호
    • 2021년 05월 제2880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염증 완화에 도움되는 이것 염증 완화에 도움되는 이것